연령별 찾기
분야별 찾기

신가영

1962년에 서울에서 태어났습니다. 이화여자대학교에서 서양화를 전공하고 지금은 어린이 책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장난스러우면서 생동감 있는 표정과 몸짓의 표현이 뛰어납니다.『벌렁코 하영이』『바른 생활 이야기쟁이』『야 잘한다』『이래서 그렇대요!』『꼭꼭 숨어라 』『숲이 살아났어요』『개구쟁이 노마와 현덕 동화나라』『나도 아빠처럼 될래요』『몰라쟁이 엄마』『남북 어린이가 함께 보는 전래동화』『팔려 가는 발발이』등 많은 어린이 책에 그림을 그렸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