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령별 찾기
분야별 찾기

김흥식

어려서 한문이 주는 즐거움에 빠져 온갖 고전을 즐겨 읽었습니다. 그 후 나이를 먹어가면서 책 읽는 재미에 빠져 도서관을 집 삼아 살다가, 문득 책이 재미뿐 아니라 세상을 올바로 사는 데 필요한 모든 지혜까지 전해 준다는 사실을 깨달았습니다. 결국 평생 책을 내는 일을 하기로 마음먹고 출판사를 시작했습니다. 그런데 책을 내면서 또 다른 욕심을 냈으니 직접 책을 쓰기 시작했습니다. 그렇게 해서 낸 책이 우리 고전 번역서인 『징비록』『택리지』, 그리고 책 읽는 즐거움을 독자들과 함께하고 싶어 쓴 『세상의 모든 지식』『한국의 모든 지식』 등입니다. 그 외에 고전 시리즈 ‘오래된 책방’과 ‘서해클래식’을 기획하는 등 독자에게 고전을 더 쉽고 즐겁게 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또한 독서의 즐거움과 소중함을 전하기 위해 쓴 『행복한 1등 독서의 기적』을 읽은 많은 독자들의 요청으로 초등학생부터 60대에 이르는 모든 시민을 상대로 열정적인 강연도 하고 있습니다.

  • 1
  •  

  • 1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