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령별 찾기
분야별 찾기

김순한

1962년 서울에서 태어나 이화여대 교육학과 및 대학원을 졸업했습니다. 오랫동안 출판사에서 어린이 책을 만들었고, 어린이 생태잡지 월간『까치』의 편집장을 지냈습니다. 지금은 좋은 책을 쓰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고 있습니다. 쓴 책으로 『씨앗은 무엇이 되고 싶을까?』『거미 얘기는 해도 해도 끝이 없어』『비는 어디서 왔을까?』『구더기는 똥이 좋아』『남산숲에 남산제비꽃이 피었어요』『양재천에 너구리가 살아요』『이렇게나 똑똑한 식물이라니!』 등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