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들레 그림책 3

바위나리와 아기별

마해송 글쓴이, 정유정 그림 | 길벗어린이
바위나리와 아기별
정가
12,000원
할인가
10,800 (10% 1,200원 할인)
마일리지
540 (5% 적립)
출판정보
발행일 : 1998년 06월 15일 | 페이지 : 30쪽 | 크기 : 23.2 x 23.9cm
ISBN_10 : 89-86621-40-1 | KDC : 813.8
독자 평점
전문가 평점 | 판매지수 3106 | 독자 서평(0)
교과관련
2학년 국어 1학기 07월 8. 재미가 새록새록
2학년 국어 2학기 10월 3. 생각을 나타내요
3학년 국어 2학기 11월 6. 서로의 생각을 나누어요
3학년 국어 1학기 06월 7. 이야기의 세계
마해송 선생님이 쓰신 우리 나라 최초의 창작 동화를 젊은 삽화가의 아름다운 그림과 함께 다시 펴낸 그림책입니다. 하늘과 바다를 오가며 사랑을 나누는 바위나리와 아기별의 슬프고도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가 우리 나라 최초의 창작 동화라니, 새롭기도 하고 놀랍기도 하지요? 맑은 바다일수록 햇빛을 받으면 더욱 빛나는 이유가 있답니다. 바다 안에 누군가가 있기 때문인데요……. 아기별과 바위나리의 애틋한 사랑을 풀어 내며 바다는 오늘도 푸르고 푸릅니다. 아이들이 사랑이 무엇인지 생각하면서 읽을 수 있는 아름다운 동화입니다.

남쪽 나라 따뜻한 나라에 끝없이 넓고 넓은 모래 벌판만이 펼쳐진 바닷가에 어느 날 감장돌 하나가 밀물에 밀려 왔습니다. 그 돌에 의지해 어여쁜 풀 한 잎이 솟아 나더니 빨강꽃, 파랑꽃, 노랑꽃, 흰꽃 해서 여러 빛깔의 아름다운 꽃이 함빡 피어났습니다. ‘바위나리’라는 꽃입니다.

외로운 바위나리는 해 뜨는 아침부터 해 지는 저녁까지 몇날며칠을 동무를 기다리고 기다립니다. 바위나리의 슬픈 울음소리를 들은 남쪽 하늘에 맨 먼저 뜨는 아기별이 바위나리를 찾아와 둘은 친구가 됩니다. 그러나 아기별은 새벽이 되면 하늘로 돌아가야만 합니다. 늦으면 하늘문이 닫혀 버린답니다. 어느 날 병든 바위나리를 간호하던 아기별은 그만 너무 늦어버리고 마는데 …….

여러분은 바다를 들여다본 일이 있습니까? 바다는 물이 깊으면 깊을수록 환하게 밝게 보입니다. 왜일까요? 이 아름다운 동화의 마지막 장에서 그 답을 들어 보세요.
마해송
1905~1966. 개성에서 태어나 경성중학교, 보성고등보통학교에 다니다가 동맹 퇴학을 당한 후, 일본대학 예술과에서 공부했습니다. 1923년 어린이 잡지『샛별』에 우리 나리 최초의 창작동화「바위나리와 아기별」을 발표했고, 색동회 동인으로 어린이를 위한 문학 활동을 활발히 하는 한편 ‘대한민국 어린이 헌장’을 기초하기도 했습니다. 1954년 이원수, 강소천 등과 ‘한국아동문학회’를 창립하고 어린이 문학의 정립 과정에도 크게 기여했습니다.

지은 책으로는『홍길동』『해송 동화집』『토끼와 원숭이』『떡배단배』『모래알 고금』등의 동화책과『역군은』등의 소설,『편편상』『요설록』등의 산문집이 있습니다. 문예잡지『여광』동인, 녹파회 동인, 색동회 회원이었으며 한국문인협회 제1회 한국문학상, 고마우신 선생님 상 등을 받았습니다.
정유정
1960년 서울에서 태어나 세종대학교 회화과에서 동양화를, 이화여자대학교 교육대학원에서 미술교육학을 전공했습니다. 10여 년 간 어린이 미술 지도를 했습니다. 지은 책으로 『오리가 한 마리 있었어요』『딸기 한 포기』『썰매를 타고』가 있으며, 그린 책으로는『고사리 손 요리책』『바위나리와 아기별』『내가 만난 나뭇잎 하나』 등이 있습니다.
‘동화로 철학 읽기-아기별과 사귀며 깨닫는 자아 정체성’
그림 동화를 볼 시기의 어린이에게는 정서와 감성 발달이 중요하다. 하나의 인격체이면서 동시에 사회적 존재로 발돋움하는 과정에 있기 때문이다. 이런 과정을 통해서 자아 정체성을 확립해 나가는 것이다. 자아 정체성은 흔히 ‘다른 사람’과 ‘나’를 구분하고 나의 독자성을 깨닫고 확립하는 것으로 이해된다. 하지만 나를 포함한 ‘우리’의 정체성을 도외시해서는 안된다...
- 20010628 - 경향신문/최윤재(한국 독서능력개발원장)

우리나라 최초의 창작동화라고 일컬어지는 `바위나리와 아기별`을 그림책으로 엮어, 어린이들이 보고 읽기에 부담이 없다. 또 동화 한 편을 깊이 음미하면서 읽을 수 있어 좋다. 바위나리와 아기별의 아름답고 애틋한 사랑 이야기다.
- 어린이도서연구회
국내도서 > 어린이 > 1학년
국내도서 > 어린이 > 2학년
국내도서 > 어린이 > 3학년
국내도서 > 그림책 > 우리나라 그림책
국내도서 > 그림책 > 주제별 그림책 > 감성 키우기
국내도서 > 그림책 > 잠잘 때 읽는 그림책

나도 사랑을 느껴요
외로움을 달래며
슬픔은 힘이 된대요

강아지똥
권정생 글, 정승각 그림
우리 몸의 구멍
허은미 글, 이혜리 그림
갯벌이 좋아요
유애로 글·그림

성난 수염
마해송 지음
모래알 고금
마해송 지음, 김성민 그림
빛나는 어린이 문학 (전 10권)
이원수 외 글, 이상권 외 그림

고사리손 요리책
정유정
오리가 한 마리 있었어요
정유정 글·그림
꽃씨 할아버지 우장춘
정종목 글

강아지똥
권정생 글, 정승각 그림
우리 몸의 구멍
허은미 글, 이혜리 그림
오소리네 집 꽃밭
권정생 글, 정승각 그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