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물이다 삼국유사 03

박혁거세 : 박혁거세, 신라를 세우다

정해왕 글, 김도연 그림 | 현암사
박혁거세
정가
10,000원
할인가
9,000 (10% 1,000원 할인)
마일리지
450 (5% 적립)
출판정보
발행일 : 2011년 09월 30일 | 페이지 : 40쪽 | 크기 : 26 x 24.8cm
ISBN_13 : 978-89-323-7259-4 | KDC : 911
독자 평점
전문가 평점 | 판매지수 500 | 독자 서평(0)
교과관련
1학년 국어 2학기 12월 7. 상상의 날개를 펴고
2학년 국어 1학기 03월 1. 느낌을 말해요
성장의 나라 비틀랜드
아이들 내면의 환상과 힘
안녕, 비틀랜드
‘보물이다 삼국유사’ 시리즈 세 번째 권으로, 신라의 시조 박혁거세의 이야기를 들려 드립니다. 혼란한 시절, 사람들이 나라를 세울 왕을 간절히 바라고 있을 때 커다란 자줏빛 알에서 잘생긴 사내아이가 태어났습니다. 사람들은 아이의 이름을 ‘혁거세’라고 짓고 박혁거세 임금을 중심으로 서라벌을 세웠습니다. 이 서라벌이 후에 ‘신라’가 된 것이랍니다. 박혁거세의 신비로운 이야기를 종이 콜라주로 표현하여 눈길을 끄는 그림책입니다. 본문 뒤의 ‘엄마 아빠랑 보물찾기’에는 우리 신화와 역사에 대한 정보를 담았습니다.
정해왕
1965년 충남 서천에서 태어나 연세대학교 국문과를 마쳤습니다. 1994년 『개땅쇠』로 제2회 MBC 창작동화대상에 당선되면서 본격적인 작품 활동을 시작했습니다. 지금은 ‘어린이 책 작가교실’ 대표로서 어린이 책 기획에 힘을 쏟고 있습니다. 펴낸 책으로 『자린고비 일기』『토끼 뻥튀기』『버섯 소년과 아홉 살 할머니』『코끼리 목욕통』『대기만성 손만성』『세계의 지붕에 첫발을 딛다』 등이 있습니다.
김도연
서울에서 태어나 홍익대학교에서 회화를 전공했습니다. 아이에게 책을 읽어 주다가 그림책의 매력에 푹 빠져 동화에 그림을 그리게 되었습니다. 『아기돼지 삼형제』『장발장』『우리끼리 말해요』 등의 동화책에 그림을 그렸으며, 옛이야기와 신화, 전통 문화 등 우리 것에 대한 애정과 관심이 생겨 『마마신 손님네』『심청전』『탄생의 신, 당금애기라』『설문대 할망』등 여러 책에 그림을 그렸습니다.
종이 콜라주로 만나는 박혁거세의 신라 건국 신화
이 책은 ‘보물이다 삼국유사’ 시리즈 세 번째 권으로 박혁거세가 신라를 건국하기까지의 건국 신화를 담고 있다. ‘보물이다 삼국유사’ 시리즈는 우리의 아이들이 ‘그리스 로마 신화’에 관심을 가지기 전에 우리의 신화를 먼저 접하고 애정을 갖길 바라는 마음으로 기획되었다. 이 시리즈는 일연이 쓴 역사책『삼국유사』를 토대로 고조선, 고구려, 신라, 백제의 신화 총 네 편을 유화, 한지에 채색, 종이 콜라주, 판화 등 각 권마다 다양한 재료와 기법을 달리한 수준 높은 그림을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현재『단군 신화-단군, 첫 나라 조선을 세우다』, 『주몽-주몽, 고구려를 세우다』가 출간되었으며, 『박혁거세-박혁거세, 신라를 세우다』에 이어 『연오랑 세오녀』(가제)가 내년 출간을 기다리고 있다.

탄생도 죽음도 신비로웠던 신라의 시조 박혁거세
『박혁거세-박혁거세, 신라를 세우다』는 삼국을 통일하고 찬란한 겨레 문화를 꽃피웠던 신라를 세운 박혁거세가 신라를 건국하기까지, 박혁거세의 탄생에서 건국, 그리고 죽음까지의 이야기를 신화를 중심으로 나타내고 있다.
이 책의 그림을 그린 김도연 작가는 한지 바탕에 인물과 소품 하나하나를 종이로 오려 붙인 종이 콜라주 기법을 사용해 아기자기하면서도 한국적인 느낌을 그림 속에서 살려냈다.
정보 페이지 <엄마 아빠와 보물찾기>에서는 ‘나정과 알영정’, ‘서라벌이 서울이 됐다고?’, ‘오릉, 박혁거세의 무덤은 다섯 개?’, ‘신라는 어떤 나라인가?’와 같은 몇 가지의 질문을 통해 신라 건국 신화에서 궁금한 점들을 풀어 주고 있다.
먼 옛날, 경주 땅에 큰 마을 여섯 개가 있었단다.
각 마을마다 마을을 보살피는 어른이 하나씩 있었는데,
그 어른을 ‘촌장’이라고 불렀어.
하지만 아직 임금은 없었고,
그러니 당연히 나라도 세우지 못했지.

그러던 어느 날, 여섯 촌장이 한자리에 모였어.
“지금 우리에겐 백성을 잘 다스릴 임금이 필요합니다.”
“맞아요. 임금이 없으니 백성들이 모두 제멋대로 구는 겁니다.”
촌장들은 모두 같은 생각을 하고 있었던 거야.
“우리가 훌륭한 사람을 찾아내 임금으로 삼으면 어떻겠소?”
“그거 좋은 생각이오. 여섯 마을을 하나로 합쳐 나라를 세웁시다.
그러면 백성들의 삶도 넉넉해지고 평화로워질 겁니다.”
(본문 6~8쪽)
국내도서 > 어린이 > 1학년
국내도서 > 어린이 > 2학년
국내도서 > 역사/인물 > 한국사
국내도서 > 문화/지리 > 우리 문화

우리 땅은 유적 박물관
옛이야기 보따리

오른발, 왼발
토미 드 파올라 글, 정해왕 옮김
빨간 늑대
마가렛 섀넌 글·그림, 정해왕 옮김
트레버가 벽장을 치웠어요
롭 루이스 글·그림, 정해왕 옮김

하늘 높이 솟은 간절한 바람 탑
이기범 글, 김도연 그림, 박경식 감수
마마신 손님네
이상교 글, 김도연 그림
기이한 책장수 조신선
정창권 글, 김도연 그림

노란 양동이
모리야마 미야코 지음, 쓰치다 요시하루 그림, 양선하 옮김
우리 아이, 책 날개를 달아주자
김은하 지음
충치 도깨비 달달이와 콤콤이
박희준 옮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