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보는 그림책 9

흰곰과 겨울나무

스티븐 마이클 킹 글‧그림, 김선희 옮김 | 같이보는책
흰곰과 겨울나무
정가
11,000원
할인가
9,900 (10% 1,100원 할인)
마일리지
495 (5% 적립)
출판정보
발행일 : 2014년 11월 17일 | 페이지 : 40쪽 | 크기 : 22.5 x 28.5cm
ISBN_13 : 979-11-952129-9-6 | KDC : 813.8
독자 평점
전문가 평점 | 판매지수 550 | 독자 서평(0)
엄마와 아기의 운명적 만남
세상 모든 아이와 엄마를 위한 그림책
엄마는 알까?
사락사락 눈이 오면 흰곰은 겨울잠을 자야해요. 하지만 친구 렌이 슬퍼하고 있어요. 흰곰은 졸려서 눈이 감겼지만 렌의 곁에서 조용히 머무르며 위로해주어요. 그리고 눈 위에 돌멩이로 그림도 그리고 잎이 다 떨어진 나무를 멋지게 꾸미기도 하며 겨울의 소중한 추억을 만들어요. 흰곰은 자신이 먼저 좋은 친구가 되었어요. 그러자 흰곰 자신도 행복해졌어요. 책을 읽으며 진정한 친구와 우정에 대한 생각을 할 수 있어요.
스티븐 마이클 킹(Stephen Michael King)
오스트레일리아 시드니에서 태어났습니다. 아홉 살 무렵부터 귀가 많이 나빠졌는데, 대신 이 때 그림을 통해 의사를 소통할 수 있음을 발견하였습니다. 어린이 도서관과 디즈니 스튜디오를 거쳐 어린이책 출판사에서 일러스트레이터 겸 북디자이너로 활약하면서 그림책 작가로서 자리 매김하였습니다. 그의 첫 작품이자 여러 나라에서 번역 출간된『아빠, 나 사랑해요?』를 비롯해『아멜리아 할머니의 정원』『내 짝꿍 에이미』『파트리시아』등 많은 작품을 냈습니다.
김선희
번역가이자 어린이책 작가로, ‘한겨레교육문화센터’ 어린이책 번역작가 과정 강사로도 활동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홈으로 슬라이딩』 『선생님, 우리 얘기 들리세요?』 등을 우리말로 옮겼고, 음악동화 『얼음공주 투란도트』 『라보엠』 『둥글둥글 지구촌 음식 이야기』 등의 책을 썼습니다.
친구를 위해 잠시 겨울잠을 미루고 신나게 놀았어요

■ 책 소개
흰곰이 친구를 위로하는 가장 멋진 방법! 

우리에게는 누구나 친구가 있어요. 하지만 진정한 우정을 나누는 친구는 몇이나 될까요? 자신이 필요할 때만 찾다가 정작 친구가 힘들 땐 바쁘다는 핑계로 함께하지 못한다면 과연 친구라고 할 수 있을까요?
이 그림책 속 흰곰은 겨울잠을 자러 가는 시간을 하루 더 미루면서까지 자신보다 친구의 행복을 위해 애쓰는 인물이에요. 사락사락 눈이 오면 흰곰은 서둘러 겨울잠을 자야 했지요. 하지만 혼자 울고 있는 렌이 걱정되어서 그냥 갈 수가 없었어요. 렌이 가장 좋아하는 나무에서 나뭇잎이 모두 떨어지자 크게 슬퍼하고 있었거든요. 그래서 흰곰은 친구 곁을 가만히 지켜주었어요. 어떤 말보다 렌에겐 더 큰 위로가 되었지요. 흰곰은 누구보다 렌의 마음을 잘 헤아려주는 멋진 친구였거든요. 
그렇다면 힘든 친구를 위로하는 가장 멋진 방법은 뭘까요? 이런저런 섣부른 말을 늘어놓는 것보다, 차라리 흰곰처럼 친구 곁에 조용히 머물러 주는 게 더 큰 위로가 되지 않을까요.

친구가 행복하면 나도 행복해!

흰곰은 달콤한 겨울잠 대신 친구 렌을 위한 특별한 선물을 준비했어요. 바로 렌과 처음으로 겨울을 함께 보내는 것이었죠. 렌에게 이보다 더 값진 선물이 있을까요. 만약 흰곰이 바쁘다면서 렌을 못 본 척 떠나버렸다면 렌은 아주 춥고 쓸쓸한 겨울을 보냈을 거예요. 하지만 흰곰은 하품을 참아가며 점점 무거워지는 몸을 이끌고 렌과 함께 눈 위에 그림을 그리고, 나뭇가지를 주워 나무를 만들며 행복한 시간을 보냈어요. 
흰곰은 무언가를 바라기 전에 자신이 먼저 좋은 친구가 되었어요. 그래서 친구 렌이 행복해하자 누구보다 흰곰 자신도 행복했어요.
이 책을 읽으면 우리 어린이도 진정한 친구란 무엇인지 자연스레 깨닫게 될 거예요. ‘나는 왜 친구가 없을까.’ 고민하는 어린이라면 마음 따뜻한 흰곰에게서 우정의 비밀을 배울 수 있겠지요. 흰곰과 렌처럼 슬픔과 기쁨을 함께 나누는 게 진정한 친구라는 것을요.

스티븐 마이클 킹이 전하는 눈처럼 맑고 투명한 겨울 이야기

세계적인 그림책 작가 ‘스티븐 마이클 킹’은 이번 작품에서도 아이들의 외로움과 우정에 관한 심리를 예민하게 포착하고 있어요. 무엇보다 다채롭게 변하는 푸르른 빛깔의 눈과 한없이 따뜻한 흰곰의 풍성한 캐릭터, 천진하게 슬픔과 기쁨을 보여주는 렌까지, 작가는 자신만의 맑고 따뜻한 감성을 서정적인 글과 수채화 물빛의 부드러운 그림으로 표현하며, 이야기의 매력을 한층 살려주고 있습니다.
흰곰은 렌에게 다가가 우산을 씌워 주었어.
그리고 늘 그랬듯이 나란히 앉았어.
렌이 괜찮아질 때까지.
(본문 6쪽)
국내도서 > 유아 > 5-6세
국내도서 > 그림책 > 다른 나라 그림책

내 친구가 최고야!
따뜻해지는 책

난 토마토 절대 안 먹어
로렌 차일드 글,그림, 조은수 옮김
괴물들이 사는 나라
모리스 샌닥 그림·글, 강무홍 옮김
돼지책
앤서니 브라운 글·그림, 허은미 옮김

내 짝꿍 에이미
스티븐 마이클 킹 글·그림
아멜리아 할머니의 정원
릴리아나 스태포드 글, 스티븐 마이클 킹 그림, 정태선 옮긴이
아빠, 나 사랑해요?
스티븐 마이클 킹 글·그림

우리 집에 코끼리가 너무 많아요
우르줄라 듀보사스키 글, 앤드루 조이너 그림, 김선희 옮김
병아리를 사랑한 여우
조지 애덤스 글, 셀리나 영 그림, 김선희 옮김
새벽 합창단의 오디션
수잔 바턴 글·그림 , 김선희 옮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