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손으로 만드는 맛있는 한 접시

꼬마 셰프의 요리쿡 조리쿡

안젤라 윌크스 글, 스테판 카트라이트 그림, 김하현 옮김 | 청어람아이
꼬마 셰프의 요리쿡 조리쿡
정가
12,000원
할인가
10,800 (10% 1,200원 할인)
마일리지
540 (5% 적립)
출판정보
발행일 : 2015년 02월 03일 | 페이지 : 72쪽 | 크기 : 21.5 x 27.5cm
ISBN_13 : 978-89-97162-85-7 | KDC : 590
독자 평점
전문가 평점 | 판매지수 550 | 독자 서평(0)
교과관련
5학년 실과 1학기 공통 4. 나의 영양과 식사 2. 간단한 조리
6학년 실과 1학기 05월 3. 간단한 음식 만들기
재밌는 수학책
머릿속에 전구가 확 켜져요
2 주세요!
요리에 관심 많은 아이, 요리사가 꿈인 아이, 편식을 하는 아이들에게 권하는 요리책입니다. 이 책에는 아이들이 좋아하는 오믈렛, 스파게티, 피자부터 여러 케이크와 쿠키에 이르기까지 45가지의 다양한 서양 요리 레시피가 실려 있습니다. 재료 설명과 상세한 레시피를 담고 있어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요리할 수 있습니다. 또한 조리도구 설명과 요리 용어를 정리해 놓아 이를 참고하여 마음껏 요리해 볼 수 있습니다. 내 손으로 만든 요리를 가족과 친구와 함께 나누는 기쁨을 누려보세요.
안젤라 윌크스(Angela Wilkes)
영국 브리스틀 대학을 졸업하고 1977년부터 논픽션 어린이책 작가이자 편집자로 일하고 있습니다. 발레, 예술, 영화, 요리, 수예, 수영 등 다양한 분야에 관심이 많은 그녀는 정보를 정확하게 표현한 생동감 있는 책을 펴내 많은 상을 받았습니다. 지은 책으로는『독일어 그림 사전』『동물들의 집』『나의 첫 번째 요리책』『에스파냐 어 그림 사전』『나의 첫 번째 과학책』들이 있습니다.
스테판 카트라이트
따스하고 귀여운 그림으로 사랑받는 영국의 그림작가입니다. 세인트 마틴스 예술 대학, 영국왕립예술학교 등에서 그림을 배웠고 이후 27년 동안 150권이 넘는 어린이 책을 발표했어요. 그의 책들은 55개의 언어로 전 세계에 소개되었으며, 많은 어린이의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김하현
서강대학교 신문방송학과를 졸업하고 출판사에서 편집자로 일했어요. 지금은 번역과 출판 편집 프리랜서로 일하고 있습니다.
최근 직업 관련 통계에 따르면 미래에 희망하는 나의 직업이란 설문조사에서 기존에 각광받던 직업들 사이에 요리사가 당당히 상위를 차지했다. 요리사를 자녀의 진로로 제안하는 부모도 늘었다. 그래서인지 백화점 문화센터 강좌 중 아이와 함께 하는 쿠킹 클래스가 유독 인기가 많다. 하지만 늘 그렇듯 유명한 요리 교실은 비싸고, 1회성이 짙어 꾸준히 할 수 없다.
이제 집에서 쉽게 쿠킹 클래스를 열어보는 것은 어떨까? 이 책 <꼬마 셰프의 요리쿡 조리쿡>은 어린이 혼자서도 근사한 요리를 만들 수 있도록 도와준다. 비싼 수강료도 필요 없고 아이가 원할 때는 언제든 할 수 있다. 요리에 관심이 많은 아이, 요리사가 꿈이라는 아이, 그리고 편식이 심하거나 반대로 맛있는 음식 먹는 것을 좋아하는 아이에게 이 책을 권해 보자. 아이가 직접 셰프가 되어 보는 놀라운 경험을 통해 자신감도 키우고 자신의 미래에 대해서도 깊은 탐구를 시작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셰프가 되고 싶어요!”
요리사를 꿈꾸는 어린이를 위한 첫 요리책!


샘킴, 최현석, 강레오, 레이먼킴…… 최근 방송가에서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는 셰프들이다. 그들의 영향 때문인지 많은 이들이 요리에 관심을 갖게 됐고 요리사라는 직업 또한 각광 받고 있는 추세다. 이전까지 요리는 ‘엄마’가 하는 집안일로 여겨졌다. 하지만 이제 요리는 근사한 취향이 되었다. 요리사라는 직업도 마찬가지다. 예전에는 한 식당의 주방장이라는 이미지가 강했다면 이제는 글로벌 리더로 탈바꿈했다.
이러한 변화에 따라 어린이들의 꿈도 바뀌었다. 최근 직업 관련 통계에 따르면 미래에 희망하는 나의 직업이란 설문조사에서 기존에 각광받던 직업들 사이에 요리사가 당당히 상위를 차지했다. 요리사를 자녀의 진로로 제안하는 부모도 늘었다. 그래서인지 백화점 문화센터 강좌 중 아이와 함께 하는 쿠킹 클래스가 유독 인기가 많다. 하지만 늘 그렇듯 유명한 요리 교실은 비싸고, 1회성이 짙어 꾸준히 할 수 없다.
이제 집에서 쉽게 쿠킹 클래스를 열어보는 것은 어떨까? 이 책 <꼬마 셰프의 요리쿡 조리쿡>은 어린이 혼자서도 근사한 요리를 만들 수 있도록 도와준다. 비싼 수강료도 필요 없고 아이가 원할 때는 언제든 할 수 있다. 요리에 관심이 많은 아이, 요리사가 꿈이라는 아이, 그리고 편식이 심하거나 반대로 맛있는 음식 먹는 것을 좋아하는 아이에게 이 책을 권해 보자. 아이가 직접 셰프가 되어 보는 놀라운 경험을 통해 자신감도 키우고 자신의 미래에 대해서도 깊은 탐구를 시작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요리를 주제로 한 학습서가 아니에요
레시피에 충실한 어린이들을 위한 진짜 요리책!


기존의 어린이 요리책들은 요리를 통해 수학을 배우고, 과학 원리를 배우는 등 학습서로서 더 유용했다. 요리를 하다 보면 관찰하게 되는 현상에 대해 정리하고 그 원리를 이해해보는 과정이 담겨 있는 것이다. 물론 그 과정은 굉장히 중요하며 꼭 필요하다. 하지만 요리를 하면서 공부를 하고 지식을 얻어야 한다는 것은 학습에 대한 부담으로 작용하여 아이가 요리에 흥미를 잃을 수도 있다.
또한 아이의 눈높이에 맞춘 요리라 하더라도 결과물이 신통치 않은 경우가 많다. 요리사가 되어보는 뿌듯한 경험을 한다기보다 요리 과정에서 놀이를 통한 학습효과를 얻고자 하기 때문이다.
이 책은 레시피에 충실한 진짜 요리책이다. 오믈렛, 프렌치토스트, 스파게티, 피자부터 초콜릿 케이크, 아이싱 쿠키 같은 베이킹과 디저트까지 근사한 요리가 만들어진다. 어른이 옆에서 조금만 도와주면 레스토랑에서 나올 듯한 멋진 요리가 탄생하는 것이다. 아이는 이 과정에서 셰프가 되어보는 색다른 경험을 할 수도 있고 성취감을 느낄 수도 있다.
이 책에는 총 45가지 레시피가 실려 있다. 재료 설명과 상세한 레시피를 담고 있어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요리를 완성할 수 있다. 불을 다뤄야 한다거나 뜨거운 기름을 사용할 때는 아이 혼자 요리하면 위험할 수 있기 때문에 요리마다 주의사항을 적어두었다.
또한 조리 도구 설명과 요리 용어를 정리해 놓아 어려운 부분이 나오더라도 이를 참고하여 수월하게 요리할 수 있도록 했다. 따라서 엄마와 함께 해도 좋고 친구와 함께, 또 혼자서도 마음껏 요리해볼 수 있다. ‘일요일은 내가 요리사!’를 자처하여 매주 하나씩만 도전해보더라도 불과 몇 개월 후엔 멋진 꼬마 셰프로 훌쩍 성장해 있을 것이다.

향기까지 느껴지는 그림과
재미있는 요리 이야기


이 책은 사진으로 보여주는 어른의 요리책과 달리, 귀엽고 사랑스러운 그림으로 요리 과정을 일러준다. 작은 요리 요정들이 부엌에서 요리를 한다면 이런 모습일까? 음식의 향기까지 느껴질 정도로 생생하고 따스한 그림들은 더욱 요리에 대한 흥미를 불러일으킨다. 특히 어른들이 쓰기에는 적당한 크기의 프라이팬, 그릇, 조리 도구들도 아이들에게는 무겁고 크게 느껴질 수 있을 것이다. 이 책의 요리사들도 그릇에 매달려 반죽을 휘젓거나 자기 몸보다 큰 나이프로 잼을 바르는데 이 모습이 어린이가 부엌에서 의욕적으로 요리하는 모습을 떠올리게 해 귀엽고 사랑스러워 보인다.

요리 방법은 매우 쉽고 간단하게 설명되어 있다. 특히 요리 과정뿐만 아니라 요리의 이름이 탄생한 배경이나 재료의 특성에 대한 재미있는 이야기들이 종종 등장하기 때문에 맛있는 요리뿐 아니라 많은 이야기를 다른 사람들에게 전할 수 있는 빛나는 꼬마 셰프가 될 수 있을 것이다.

치즈 수플레는 만들기 까다로워 보이지만 놀라울 정도로 쉬워요. 주재료는 잘 휘저어 거품을 낸 달걀흰자예요. 달걀흰자는 공기를 많이 품고 있어서 열을 가하면 부풀어 오른답니다. 수플레는 프랑스어로 부풀어 오른다는 뜻이에요.

키슈는 프랑스의 파이예요. 프랑스 동부의 로렌이라는 지역에서 베이컨과 크림을 넣어 키슈를 만들어 먹었기 때문에 이름이 키슈로렌이 되었답니다.

케밥을 만들 때 사용할 고기는 마리네이드라는 소스에 재어둘 거예요. 그러면 고기가 더 부드러워진답니다. 고기는 서너 시간 재워두는 것이 좋아요.

직접 재료를 살펴보고, 크기나 모양을 상상해 다듬어보고, 반죽을 피부로 만져보고, 코로 향기를 맡고 자신이 직접 만들어본 요리를 먹어보는 이 과정은 요리만이 전해줄 수 있는 것들이다. 이 책은 많은 어린이들이 요리를 통해 다양한 체험을 하고 자신의 미래도 밝힐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이다.
시작하기 전에
기억하세요
구운 달걀 토마토
치즈 듬뿍 토스트
허브 치즈딥
향긋한 허브 바게트
파 송송 토마토 수프
보들보들 오믈렛
프렌치토스트
속이 꽉 찬 통감자 구이
노른자 보트
소시지 롤
빵가루 입은 생선 구이
치즈를 올린 애호박 구이
소고기 버거
사과 폭찹
치즈 수플레
베이컨 감자 구이
키슈로렌
볼로네제 스파게티
안남미 밥
채소 덮밥
레몬 소스 치킨 구이
케밥
슈레드 치즈 피자
기본 샐러드
감자 샐러드
애플 크럼블
과일 샐러드
오렌지 화채
배 타르트
레몬 치즈케이크
팬케이크
슈크림
딸기 타르트
아이스크림 선데
뮤즐리
바나나 크림
건포도 플랩잭
초콜릿 브라우니
마멀레이드 진저브레드
말랑말랑 퍼지
머랭 쿠키
과일 케이크
아이싱 쿠키
진한 초콜릿 케이크
알아두면 좋아요
조리 도구
요리 용어
국내도서 > 어린이 > 4학년
국내도서 > 어린이 > 5학년
국내도서 > 어린이 > 6학년
국내도서 > 학습 도우미 > 스포츠/놀이 > 요리

즐거워지는 법
무슨 직업이 좋을까
무슨 취미를 가졌니?

고사리손 요리책
정유정
요리조리 맛있는 세계 여행
최향랑 글·그림
아주 특별한 요리책
한성옥 지음

나의 첫 영어책
안젤라 윌크스 엮은이
우리 아이 첫 백과사전
안젤라 윌크스 지음, 자운영 옮김
무대 위의 마법 발레
안젤라 윌크스 글, 김채현 옮김

별자리가 내게로 왔어요
트라우디 라이흐 글, 카틀렌 볼터 그림, 노선정 옮김
스티나의 여름
레나 안데르손 글·그림, 김동재 옮김
마야는 자연이 좋아요
울프 스베드베리 글, 레나 안데르손 그림, 김동재 옮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