곰아, 자니?

조리 존 글, 벤지 데이비스 그림, 이순영 옮김 | 북극곰
곰아, 자니?
정가
15,000원
할인가
13,500 (10% 1,500원 할인)
마일리지
675 (5% 적립)
출판정보
발행일 : 2015년 03월 21일 | 페이지 : 40쪽 | 크기 : 22.9 x 28cm
ISBN_13 : 978-89-97728-67-1 | KDC : 840
독자 평점
전문가 평점 | 판매지수 800 | 독자 서평(0)
천진난만 어린이
사랑 가득한 선생님에 대한 기억
선생님, 기억하세요?
얄미운 오리와 곰의 이야기가 담긴 그림책입니다. 곰은 너무 피곤해 한 달은 잘 수 있을 것 같다고 생각해요. 그런데 얄미운 옆집 오리가 계속 귀찮게 하네요. 슥 들어와 같이 놀자고 하지요. 곰이 화가 날 때까지 오리는 계속 곰을 귀찮게 해요. 작은 오리와 커다란 곰이 티격태격하는 모습은 귀여워 보입니다. 색으로 깔끔하게 배경을 채운 것과 오리와 곰의 표정이 잘 표현되어있는 그림도 책을 더욱 재미있게 만듭니다.
조리 존(Jory John)
조리는 베스트셀러 『All My Friends are Dead』 시리즈의 공동저작을 비롯하여 유머책을 많이 저술하고 있습니다. 작품으로는 『곰아, 자니?』가 있습니다.
벤지 데이비스
izzy Bear의 일러스트레이터입니다. 어렸을 때부터 영화를 만들거나 그림 그리기를 좋아했고, 지금도 가장 좋아하는 일을 하고 있다고 벤지 선생님은 자신 있게 말합니다. 벤지 선생님은 영국 런던에 살고 있고 주로 그림책이나 애니메이션을 만들고 있습니다.
이순영
1970년 강릉에서 태어나고 자랐습니다. 한국외국어대학교 영어과를 졸업한 뒤 여러 기업체에서 해외업무를 담당했습니다. 2009년 도서출판 북극곰을 설립하여 환경과 영혼의 치유를 주제로 일련의 책들을 꾸준히 발간하고 있으며, 번역가로도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습니다. 본서인 노베르트 로징의 『북극곰』 외에 곧 린다 굿맨의 『당신의 별자리』와 마르타 알테스의 『안돼!』를 아름다운 우리말로 선보일 예정입니다.
오리의 얄개 짓에 잠 못 이루는 곰!! 
곰을 못 살게 구는 오리가 있습니다. 이 오리가 폭력을 사용하느냐? 아닙니다. 그러면 곰의 ‘덩치가 작으냐?’ 하면 그것은 더더욱 아닙니다. 곰의 덩치, 산만합니다. 오리의 열 배쯤 된다고 보시면 됩니다. 

그런데 왜 산만한 곰이 작은 오리에게 괴롭힘을 당하느냐? 이유가 있습니다. 곰은 지금 잠이 무척 고픕니다. 너무 졸려서 ‘한 달 내내 잘 수도 있을 것 같다’고 합니다. 그런데 이웃에 사는 오리는 무척 심심합니다. 조금 투덜거리긴 하지만 오리의 오랜 친구이자 이웃인 곰과 놀고 싶습니다. 그래서 곰의 집에 놀러 갑니다. 그리고 툭 한마디 던집니다. “곰아, 자니?”하고 말이죠. 

달콤한 잠에 막 빠지려는 순간, 오리의 방문에 곰은 화들짝 놀라 깹니다. 오리가 깨우는 순간 곰은 ‘집에 불이라도 났나’하고 생각했을 겁니다. 너무 놀란 곰을 더욱 황당하게 만든 건 오리의 방문 목적입니다. 한 달이라도 잘 수 있을 것 같은 곰을 깨운 오리의 방문 목적은 바로 ‘같이 놀고 싶어서’이니까요

어이 없는 방문에 곰은 가까스로 화를 누르며, 오리를 돌려보냈습니다. 그런데 이 개구쟁이 오리, 여기서 장난을 멈출지 모르겠네요. 또한 곰은 잠을 제대로 잘 수 있을지 책을 넘기는 마지막까지 궁금하게 만듭니다.

달라서 더욱 끈끈해지는 우정 
아마도 곰과 오리는 오래된 이웃이자 친구로 보입니다. 투박하면서 덤덤한 곰과 익살과 장난으로 가득한 오리는 썩 잘 맞는 사이는 아니지만, 서로의 다른 면에 끌려 오랫동안 사이 좋게 지낸 친구일 겁니다. 

하지만 서로 다른 구석 때문에 가끔은 싸우기도 하겠죠. 자고 싶은데 놀자고 할 때나, 라면을 먹고 싶은데 피자를 시켰을 때처럼 말입니다. 곰과 오리도 마찬가지 상황이 발생한 것입니다. 이럴 땐 서로 싸우고 토라지지만 금새 화해하고 서로를 찾습니다. 그런 일들이 알알이 쌓여 우정을 이루나 봅니다. 

‘내 얘기’ 같아 친근한 우정에 관한 즐거운 이야기
그래서 진정한 친구는 자주 싸우기도 하지만 쉽게 화해합니다. 싸웠다가도 다시 만나 예전처럼 낄낄대고 싶은 마음에 서로를 애타게 찾습니다. 이 책 『곰아, 자니?』에서도 이 같은 장면을 쉽게 찾을 수 있습니다. 

아무렇지 않은 척 ‘놀자’는 오리와 그런 오리 때문에 너무 괴로운 곰의 표정은 따뜻하고 익살스런 그림에 실려 재미를 배가합니다. 아이는 물론 책을 읽어주는 어른들까지 웃게 만듭니다. 사랑스럽기까지 하죠. 

『곰아, 자니?』는 우리 얘기 같아 더욱 반가운, 우정에 관한 그림책입니다. 어쩌면 누군가는 책을 읽다가 그 동안 잊고 지낸 친구에게 전화를 걸지도 모릅니다. 친구의 소중함을 새롭게 발견하게 만드는 책, 바로 『곰아, 자니?』입니다.
국내도서 > 유아 > 3-4세
국내도서 > 유아 > 5-6세
국내도서 > 그림책 > 다른 나라 그림책
국내도서 > 그림책 > 잠잘 때 읽는 그림책

내 친구가 최고야!

난 토마토 절대 안 먹어
로렌 차일드 글,그림, 조은수 옮김
봄날, 호랑나비를 보았니?
조은수 글, 문승연 꾸밈
비가 오는 날에…
이혜리 지음, 정병규 꾸밈

곰아, 돌아와!
조리 존 글, 벤지 데이비스 그림, 이순영 옮김
펭귄은 너무해
조리 존 글, 레인 스미스 그림, 김경연 옮김
곰아, 놀자!
조리 존 글, 벤지 데이비스 그림, 이순영 옮김

곰아, 돌아와!
조리 존 글, 벤지 데이비스 그림, 이순영 옮김
내가 제일 아파!
파멜라 던컨 에드워즈 글, 벤지 데이비스 그림, 이가희 옮김
곰아, 놀자!
조리 존 글, 벤지 데이비스 그림, 이순영 옮김

눈 오는 날
엠마누엘레 베르토시 지은이,그린이, 김은정 옮긴이, 이순원 강원도 사투리
안돼!
마르타 알테스 글·그림, 이순영 옮김
곰돌이 팬티
투페라 투페라 글‧그림, 김미대 옮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