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책마을 80

할머니 가출 작전

황지영 글, 이다연 그림 | 웅진주니어
할머니 가출 작전
정가
9,500원
할인가
8,550 (10% 950원 할인)
마일리지
428 (5% 적립)
출판정보
발행일 : 2015년 08월 25일 | 페이지 : 96쪽 | 크기 : 16.8 x 21.4cm
ISBN_13 : 978-89-01-20490-1 | KDC : 813.8
독자 평점
전문가 평점 | 판매지수 500 | 독자 서평(0)
교과관련
6학년 국어 1학기 06월 7. 문학의 향기
수상&선정
제8회 웅진주니어 문학상 단편 부문 대상 수상
느낌이 생생한 시
솔직한 아이들과 사회 비판이 담겼어요
스마트폰이 심장을 갖는
다면
웅진주니어 문학상 단편 부문 대상 수상작입니다. 집에서 찬밥 취급인 할머니의 일탈을 따듯한 눈과 마음으로 응원하는 손녀, 번드르르한 가훈의 가식적인 모습에 일침을 날리고 다양한 가족의 모습을 보여 주는 이야기, 자신의 스마트폰 구입과 먼 나라 소녀의 후원을 저울질하는 아이의 솔직한 마음을 담은 이야기까지. 3편의 단편 동화는 아이들의 마음을 쑤욱 키워 줄 내용입니다.
황지영
한겨레아동문학작가학교에서 동화를 공부하고, 월간 어린이와 문학으로 등단했습니다. 제8회 웅진주니어 문학상 단편 부문 대상을 받았으며, 지은 책으로는 『할머니 가출 작전』『친구 계산기』(공저)가 있습니다.
이다연
자연을 좋아하고 관찰하는 것을 좋아합니다. 사람들의 마음속에 오랫동안 남는 그림을 그리는 것이 꿈입니다. 그린 책으로는 『할머니 가출 작전』 『정의의 악플러』 들이 있습니다.
제8회 웅진주니어 문학상 단편 부문 대상 수상작
<할머니 가출 작전>은 제8회 웅진주니어 문학상 단편 부문 대상을 받은 작품으로 376편의 응모작들과 치열한 경쟁을 펼친 끝에 심사위원들로부터 “재미와 감동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은 완성도 있는 작품”이라는 평을 받으며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심사평에서도 알 수 있듯 최고의 찬사를 받은 <할머니 가출 작전>뿐만 아니라 함께 응모한 <다섯 개의 가훈>, <카움바는 알고 있다> 또한 짧은 이야기 속에 설득력 있게 담아낸 메시지가 단편 동화의 참맛을 느낄 수 있어 고르게 월등한 점도 심사위원단을 놀라게 했다. 황지영 작가는 유행에 휩쓸리지 않고 아이들의 평범한 일상 속에서 발견한 보석 같은 이야기를 자신만의 목소리로 풀어냈다. 아이를 알고, 아이의 마음을 헤아릴 줄 아는 신예 작가의 행보가 기대된다. 

나홀로 여행을 감행하는 할머니와 조력자 손녀의 통쾌한 가출 대작전!_<할머니 가출 작전>
<할머니 가출 작전>은 엄마의 잔소리에 이리저리 치이던 할머니와 손녀가 힘을 모아 비밀리에 여행을 준비하는 과정을 흥미롭게 그린 작품이다. 우리 사회에서 노인은 약자에 속한다. 늘 주위의 보살핌이 필요하고 스스로는 무엇 하나 해내기 어렵다는 인식도 팽배하다. 실제 작품 속에서도 유럽 배낭여행을 떠나겠다고 큰소리 친 할머니는 비행기표 하나 스스로 끊을 수 없는 현실 앞에서 좌절하고 만다. 노인이 혼자 배낭여행을 하는 게 가당하기나 하느냐는 엄마의 볼멘소리는 곧 우리 사회의 목소리이기도 하다. 하지만 할머니의 나홀로 여행은 나를 찾는 여행이다. 집안일에 묻혀 정작 하고 싶은 것 하나 제대로 해 보지 못하고, 자식들의 도움 없이는 아무것도 하지 못하는 할머니의 홀로 서기이기도 하다. 할머니의 마음을 이해해 주는 사람은 손녀뿐이다. 부족해 보이는 두 사람이 준비하는 나홀로 배낭여행! 비행기표를 흔들며 여행에 나서는 할머니의 모습 속에서 짜릿한 통쾌함과 자신감에 찬 표정을 엿볼 수 있다. 

재미있는 가훈을 통해 다양한 삶의 모습과 생각을 담아낸 작품! _<다섯 개의 가훈>
<다섯 개의 가훈>은 때로는 우습고, 때로는 꼰대스럽고, 때로는 솔직한 가훈의 속뜻을 통해 웃음과 다양한 생각거리를 독자들에게 던지는 작품이다. 무엇을 높이자는 뜻이 아닌 야식으로 피자를 그만 먹자는 뜻의 가훈 ‘노피자(No pizza)’, 잡다한 물건들은 버리고 소수의 고급 명품들로 집 안을 채운 가정의 가훈 ‘무소유’ 등 가훈 속에 담긴 각 가정의 풍경은 정말 다채롭다. 이 작품에서 주목할 만한 점은 특이한 가훈들을 자의적으로 해석하는 선생님과 친구들 앞에서 놀림거리가 될까 봐 가훈의 속뜻을 혼자만 되뇌는 아이들이다. 이 작품은 독특한 가훈이 지닌 속뜻이 재미를 선사하는 동시에, 가훈이 지닌 가식적인 일면을 날카롭게 풍자하고 있다.

나의 행복과 타인의 행복 사이에서 고민하는 아이의 심리를 밀도 있게 그린 작품!_<카움바는 알고 있다>
<카움바는 알고 있다>는 최신 스마트폰을 갖기 위해 해외 아동 후원을 포기해야 하는 이린이의 아이러니한 심리를 밀도 있게 그려 낸 작품이다. 이린이가 나의 행복과 알지도 못하는 먼 나라 소녀의 행복 사이에서 복잡 미묘한 갈등을 겪는 반면, 이 작품에 드러난 어른들의 행동 기준은 의외로 단순하다. 바로 우리 아이에게 도움이 되느냐 안 되느냐이다. 이린이에게 지금의 삶이 얼마나 행복한지 교훈을 주기 위해 후원을 신청한 아빠, 이린이가 긴급 구호 활동가가 될까 봐 후원을 끊겠다는 엄마, 대학 가는 데 도움이 되라고 후원을 시키는 친구의 부모들. 정작 어른들은 기아에 허덕이는 아프리카 소녀의 삶에는 관심이 없는 듯하다. 오직 이린이만이 스마트폰 때문에 후원을 포기해야 할지도 모르는 자신을 책망하고 있을 뿐이다. 이린이가 이 모든 사실을 알고 있는 듯 자신을 노려보는 카움바의 사진 액자를 슬쩍 덮어 버릴 수밖에 없었던 이유를 되뇌어 보면 절로 깊은 생각에 잠기게 된다.
1. 할머니 가출 작전
2. 다섯 개의 가훈
3. 카움바는 알고 있다
국내도서 > 어린이 > 5학년
국내도서 > 어린이 > 6학년
국내도서 > 창작 동화 > 우리나라 창작 동화
국내도서 > 학습 도우미 > 읽기

가족을 생각해!
학교에서 일어나는 일들

리얼 마래
황지영 글, 안경미 그림

산속 작은 집 벽장에
김남중 글, 이다연 그림

한국사 탐험대 (전 10권)
송호정 외 글, 이용규 외 그림
돼지책
앤서니 브라운 글·그림, 허은미 옮김
나쁜 어린이 표
황선미 글쓴이, 권사우 그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