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책마을 82

왕팬 거제도 소녀 올림

송언 글, 유승하 그림 | 웅진주니어
왕팬 거제도 소녀 올림
정가
9,500원
할인가
8,550 (10% 950원 할인)
마일리지
428 (5% 적립)
출판정보
발행일 : 2015년 12월 15일 | 페이지 : 160쪽 | 크기 : 16.8 x 21.4cm
ISBN_13 : 978-89-01-20578-6 | KDC : 813.8
독자 평점
전문가 평점 | 판매지수 500 | 독자 서평(0)
교과관련
5학년 국어 1학기 03월 1. 문학의 즐거움
6학년 국어 1학기 04월 4. 나누는 즐거움
6학년 국어 2학기 12월 7. 즐거운 문학
거제도에 사는 소녀가 좋아하는 동화 작가에게 떨리는 마음으로 첫 메일을 쓰게 되고, 그것을 계기로 매일 메일을 주고받으며 더욱 동화에 푹 빠지게 되는 이야기입니다. 책과 친하지 않은 아이들은 이 소녀를 통해 왜 그렇게 책을 좋아하지? 라는 궁금증을 갖게 되고 책에 대해 긍정적인 인식을 심어 줄 것입니다. 소녀는 동화 속 주인공들에 대해 궁금했던 점들을 모두 메일로 보내 물어보고, 작가는 꼬박꼬박 답변을 해 주며 둘만의 따뜻한 우정을 쌓아갑니다. 거제도 소녀와 동화 작가의 행복한 이야기를 함께 읽어 보아요.
송언
1956년에 태어나 춘천 교육 대학교와 성균관대학교 교육대학원 국어교육과를 졸업했습니다. 1982년 중앙일보 신춘문예에 소설이 당선되어 글을 쓰기 시작했습니다. 요즘은 초등학교에서 아이들과 즐겁게 놀면서 동화 쓰는 재미에 빠져 산답니다. 그동안 지은 책으로 동화 『사라진 세 악동』『오늘 재수 똥 튀겼네』『멋지다 썩은 떡』『김 구천구백이』『마법사 똥맨』『바보 창수 대장 용수』 등이, 옛이야기 그림책으로 『혹부리 할아버지』『바리데기』『저승사자가 된 강림도령』이 있습니다.
☞ 작가 인터뷰 보기
유승하
1967년 서울에서 태어나 서울대학교 서양화과를 졸업했습니다. 어린이들의 즐거운 생활과 상상의 세계를 담은 그림으로 동화책과 만화 그리기를 하고 있습니다. 그림책 『아기오리 열두 마리는 너무 많아!』『악어가 찾아왔어요』『살려 줄까 말까?』『아빠하고 나하고』『개와 고양이』, 어린이 이야기 책 『초록여우』『구렁덩덩 신선비』 등에 그림을 그렸고, 만화책 『십시일反』『사이시옷』 등에 작품을 실었습니다.
동화에 푹 빠진 거제도 소녀의 행복 메일!

“동화 속 주인공들과 함께 공부하면
날마다 신나고 하는 일마다 재미있을 거예요.”

□ 뜻밖의 이메일 한 통, 우연을 인연으로 가꿔 가는
거제도 소녀의 가슴 설레는 3년의 기록!

이 책은 거제도 소녀 서진이가 자신에게 찾아온 우연을 소중한 인연으로 가꿔 가는 과정이 뭉클한 감동과 재미를 주는 작품이다. 송익필 작가의 동화를 좋아하는 왕팬 서진이는 동화책 속에서 발견한 송익필 작가의 이메일 주소로 편지를 띄운다. 그리고 기대하지도 않았던 답장을 받으며 이야기는 시작한다. 만난 적도 없는 인기 동화 작가와 주고받는 편지, 얼마간은 호기심과 놀라움으로 지속될 수 있지만 이내 이야깃거리가 떨어져 연락이 끊기고 마는 게 현실이다. 하지만 서진이는 이메일을 통해 혼자 내리기 어려운 결정이나 친구 관계에서 겪는 답답한 속마음을 진솔하게 털어놓으며 특별한 만남을 이어 간다. 학교, 학원, 집 반복되는 지루한 일상에 찾아온 기적 같은 선물! 자신에게 온 행운을 힘껏 움켜쥔 서진이는 사람과 사람 사이의 관계에도 시간과 정성이 필요하다는 사실을 새삼 일깨워 준다.

□ 지루한 일상을 행복으로 물들이는 거제도 소녀의 행복 찾기!
주인공 서진이는 송익필 작가와 주고받는 이메일을 통해 반복되는 일상 속에서 스스로 행복을 찾는 법을 배워 간다. 서진이의 꿈은 송익필 작가의 동화 속 주인공들처럼 흰머리 선생님과 신나고 즐겁게 학교생활을 하는 것이다. 하지만 동화 속으로 들어갈 수는 없는 노릇! 하지만 흰머리 선생님인 송익필 작가와 주고받은 이메일은 서진이에게 마치 자신이 김 뚱보나 어느 배불뚝이 소년, 승민이나 김 브라보처럼 동화 속 주인공이 된 듯한 기쁨을 느끼게 해 주었다. 마음먹기까지 오래 걸리나 마음만 먹으면 꾸물대지 않는 서진이는 송익필 작가를 만나기 위해 사서 선생님과 힘을 합쳐 작가와의 만남을 준비하고 초등학교 시절 가장 기억에 남는 추억을 스스로에게 선물한다. 평범한 일상을 가슴 설레는 하루하루로 변화시킨 서진이는 행복은 주어지는 것이 아니라 스스로 찾아가는 것이라는 사실을 귀띔해 주고 있다.

□ 요즘 아이들의 생생한 모습과 고민이 담긴 작품!
거제도 소녀 서진이가 송익필 작가에게 보내는 메일 속에는 요즘 아이들의 생생한 삶의 풍경이 담겨 있어 큰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초등학교 4학년인 서진이는 중학교 입학을 대비하기 위해 좋아하는 판소리를 그만두어야 하는 상황에 놓이기도 하고, 집 안에서 애지중지 키운 병아리가 중닭으로 자라나 아침마다 시끄럽게 울어 대는 통에 곤혹을 치르기도 한다. 또 영원할 것처럼 친구들과 결성한 6총사 모임은 한순간에 아무것도 아닌 사이처럼 서먹해지는 경험을 한다. 사방이 바다에 둘러싸여 있고 우리나라에서 두 번째로 큰 섬 거제도, 환경은 조금 다르지만 공부와 학원 스트레스에 시달리고, 친구 관계로 고민하는 서진이의 모습은 우리 시대 여느 아이와 다르지 않아 내 이야기처럼 고개를 끄덕이게 된다. 특히 책 중간중간에 실린 이메일들은 서진이의 고민과 걱정, 속마음을 실감나게 전해 주는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한다.

□ 전국 사서들이 가장 좋아하는 동화 작가
송언의 첫 번째 학교 밖 이야기!
이 책은 동화 작가 송언이 이메일 하나로 한 아이와 3년 넘게 이어 온 아주 특별한 인연을 담은 작품이다. 송언 작가는 초등학교 교사를 하며 만났던 독특한 동심을 지닌 아이들의 이야기를 동화로 풀어내 많은 사랑을 받았다. 1학년 때 담임 선생님과 한 약속을 지키기 위해 6년 동안 하루도 빠짐없이 털보 선생님을 찾아간 승민이 이야기 『축 졸업 송언 초등학교 』, 국보급 놀기 대장 배불뚝이의 1년을 다룬 『김 배불뚝이의 모험』 등이 그렇다. 그동안 송언 작가는 학교에서 만난 아이들의 학교생활에 주목했지만, 이 작품은 송언 작가의 시선이 학교 밖으로 이동했음을 보여 주는 시발점 같은 작품이다. 송언 작품의 가장 큰 장점은 동심사냥꾼이라는 별명에 걸맞게 보통 사람들이 눈치 채지 못하는 아이들의 세세한 행동이나 미묘한 심리를 포착해 작품으로 형상화하는 데 있다. 학교 밖으로 눈을 돌린 송언 작가가 만난 첫 번째 아이 서진이. 서진이가 보여 준 동심의 세계가 송언 작가의 새로운 동화 세계로 안내한다.
1. 편지
2. 꿈 같은 일
3. 좋은 소식 나쁜 소식
4. 기쁨과 슬픔
5. 새 식구
6. 특별한 친구
7. 도서실 명예 사서
8. 만남의 날
9. 뜻밖의 일
국내도서 > 어린이 > 4학년
국내도서 > 어린이 > 5학년
국내도서 > 어린이 > 6학년
국내도서 > 창작 동화 > 우리나라 창작 동화

학교에서 일어나는 일들
마음이 자라는 책
책이란?

아, 발해
송언 지음, 양상용 그림
한겨레 옛이야기 세트 1 - 신화편(1~5권)
송언 외 지음, 이웅기 외 그림, 신동흔·정출헌 공동기획 및 구성
아빠, 꽃밭 만들러 가요
송언 글, 한지희 그림

아기오리 열두 마리는 너무 많아!
채인선 글쓴이, 유승하 그림
살려 줄까 말까?
조은수 지음, 유승하 그림
아빠하고 나하고
유문조 기획, 유승하 그림

한국사 탐험대 (전 10권)
송호정 외 글, 이용규 외 그림
돼지책
앤서니 브라운 글·그림, 허은미 옮김
나쁜 어린이 표
황선미 글쓴이, 권사우 그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