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아이 인성교육 9

밀리의 판타스틱 모자

기타무라 사토시 지음, 배주영 옮김 | 불광출판사
밀리의 판타스틱 모자
정가
11,000원
할인가
9,900 (10% 1,100원 할인)
마일리지
495 (5% 적립)
출판정보
발행일 : 2016년 04월 15일 | 페이지 : 33쪽 | 크기 : 27.8 x 23.2cm
ISBN_13 : 978-89-747312-8 | KDC : 840
독자 평점
전문가 평점 | 판매지수 600 | 독자 서평(3)
교과관련
1학년 국어 1학기 04월 2. 이렇게 생각해요
2학년 국어 1학기 07월 8. 재미가 새록새록
귀여운 잠옷 파티
행복한 잠자리 습관을 길러요
고마워요 잘 자요
밀리는 집으로 가는 길에 모자가게에서 예쁜 모자를 발견해요. 돈이 없는 밀리에게 모자 가게 아저씨는 판타스틱한 모자를 선물로 줘요. 바라기만 하면 어떤 모양, 어떤 색깔, 어떤 크기로든 다 변하는 모자이지요. 밀리는 상상만 하면 돼요. 밀리의 모자는 공작도 되고, 꽃다발도 되고, 분수도 되었어요. 그리곤 사람들은 다 자기만의 특별한 모자를 쓰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되지요. 아이들은 상상을 하며 마음이 건강해집니다. 아이들의 상상력을 응원해 주세요.
우리 아이 인성교육 시리즈 아홉 번째 책. 
학교에서 집으로 가던 밀리는 모자 가게를 발견한다. 가게 안으로 들어가 예쁜 깃털 모자를 써 보고서 모자를 사고 싶어진 밀리. 하지만 밀리의 지갑은 텅 비어 있었고, 이런 밀리를 위해 모자 가게 아저씨가 기발한 아이디어를 낸다. 가게 뒤편에서 들고 온 상자를 열고 조심조심 모자를 꺼내 밀리의 머리에 씌워 주며 아저씨는 말한다. “아가씨는 상상만 하시면 됩니다!” 그 모자는 상상하는 것이라면 무엇으로든 변하는 판타스틱 모자였다.
밀리가 제일 먼저 상상한 건, “내 모자는 눈부시게 예쁜 공작 모자인지도 몰라!!” 밀리의 모자는 화려한 공작 모자가 된다. 케이크 가게 앞에서는 맛있는 케이크 모자를 쓰고, 꽃 가게를 지날 때는 예쁜 꽃다발 모자를 쓰게 된 밀리가 공원에 다다랐을 때, 밀리의 눈앞에 놀라운 광경이 펼쳐지는데…….
어린이의 상상력이 주는 특별한 즐거움과 따스한 사랑이 우리에게 주는 행복을 마법 같은 글과 그림을 통해 보여 주는, ‘마더 구스 상’ 수상작가 기타무라 사토시의 환상적이고 명랑한 그림책.

‘마더 구스 상’ 수상작가 기타무라 사토시의 환상적인 그림책
“세계에서 가장 독창적이고 스타일리시한 그림책 작가”로 알려진 기타무라 사토시. 『나야? 고양이야?』에서 고양이와 영혼이 뒤바뀐 니콜라스 이야기를 들려주며, 고양이의 눈으로 자기의 진짜 모습을 바라보는 색다르고 유쾌한 경험을 선물해 준 작가입니다. 그가 이번에는 상상이 모두 실현되는 판타스틱 모자 이야기를 들고 왔습니다. 어떤 마법 같은 일이 벌어지는지 함께 볼까요.

하굣길에 발견한 모자 가게, 그곳에서 일어난 특별한 일
학교를 마치고 집으로 오는 길, 그 길은 늘 특별합니다. 친구들과 장난도 치고, 줄 지어 가는 개미를 관찰하기도 하고, 편의점에 들러 어떤 과자를 고를까 고심하기도 합니다. 우리의 주인공 밀리는 모자 가게를 발견했네요. 그리곤 가게 안으로 들어가서 모자를 써 보다가 아주 특별한 모자를 선물받았습니다. 상상하는 대로 무엇이든 되는 판타스틱 모자를요. 덕분에 밀리는 눈부신 공작 모자도 써 보고, 맛있는 케이크 모자도 써 보고, 꽃다발 모자며 분수 모자도 써 보았습니다. 집에 가는 내내 정말정말 신났겠어요.

방긋 웃음이라는 감동적인 선물

그렇게 집으로 가다가, 밀리는 어두컴컴한 짙은 색 호수 모자를 쓴 할머니를 만납니다. 할머니의 호수 모자에는 아무것도 없었고, 할머니 얼굴은 잔뜩 찌푸려 있었습니다. 그런 할머니를 보고 밀리가 방긋 웃어요. 그러자 밀리의 모자에서 물고기하고 새 들이 할머니 모자로 뛰어 들어가네요. 할머니의 호수 모자는 이내 물고기와 새 들이 뛰놀고 꽃이 피어난 밝은 호수 모자가 됩니다. 할머니 얼굴도 활짝 피지요. 밀리의 모자도 랄랄라 노래를 부르고요. 이 책의 우리말 옮긴이는 이 장면에서 울컥 눈물이 났답니다. 밀리의 방긋 웃음이 가슴속에서 환하게 퍼져 위로가 되기라도 했나 봐요. 어린이의 웃음은 신비한 묘약이라니까요.

어린이의 상상력을 응원해 주는 건 어른의 특권

『밀리의 판타스틱 모자』에는 아주아주 매력적인 캐릭터가 등장합니다. 키다리 아저씨만큼은 아니지만, 신사의 품격과 기발한 아이디어로 밀리의 상상력을 응원해 준 모자 가게 아저씨입니다. 밀리 지갑이 텅 빈 것을 보고서는 판타스틱 모자를 생각해 내서 밀리에게 선물한 장본인이죠. 이 센스쟁이 아저씨 덕분에 밀리는 판타스틱 모자를 쓰고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었습니다.
밀리 엄마도 멋져요. 밀리가 집에 와서 “내 새 모자 어때요?” 하고 물었을 때 금세 알아채고 이렇게 말했거든요. “정말로 멋진 모자구나, 밀리. 엄마도 갖고 싶은데!” 그날 저녁 밀리네 가족은 판타스틱 모자를 쓰고 특별한 저녁 시간을 보냅니다.
어린이가 상상력을 맘껏 펼치며 명랑하게 뛰놀려면 어른의 도움이 필요할 때가 있습니다. 그런 순간이 왔을 때 도울 수 있다는 건 어른이 누릴 수 있는 가장 특별한 권리입니다. 뛰노는 아이를 보는 것만으로도 가슴 벅찬데, 어른도 함께 어린이가 되어 오랜만에 신나게 놀 수 있기까지 하거든요. 결국 더 많이 받는 건 어른 자신이랍니다. 오늘 저녁, 밀리네 가족처럼 판타스틱 모자를 쓰고 특별한 상상을 해보는 건 어떨까요?

(총3개의 리뷰가 등록되었습니다.)

멋진 모자 (평점: 독자 평점, 추천:0)
이지민 2016-06-29

밀리는 모자가 많다. 다 멋지다. 판타스틱이 무슨 말인지 몰랐는데 책에서 판타스틱한 모자는 바라기만 하면 다 되는 것이 판타스틱한 거라고 했다. 엄마는 멋지다는 거랑 비슷한 거라고 했다. 밀리는 모자 가게에서 모자를 사려고 했는데 지갑에는 돈이 하나도 없었다. 돈도 없는데 모자를 사려고 하니까 밀리가 아저씨한테 혼날까봐 걱정되었다. 그런데 아저씨는 안 혼냈다. 참 좋은 아저씨다. 아저씨가 상자에서 눈에 안 보이는 모자를 줬다. 아저씨는 밀리가 바라는대로 다 되는 모자라고 하면서 주니까 밀리는 모자...

상상의힘 (평점: 독자 평점, 추천:0)
한정원 2016-06-27

상상할 수 있는 사람들은 정말 행복합니다. 상상할 수 있는 어른들은 누구보다도 더 행복할테구요.

재미있는 모자 (평점: 독자 평점, 추천:0)
최누리 2016-06-27

이 여자애처럼 나도 그런 모자가 갖고 싶다. 그런데 그림으로 보니까 여자아이의 모자가 너무 무겁다. 머리위에 있는 모자가 꼭 위에서 누르고 있는 기분이든다. 그런 모자를 보면 웃길 것 같다. 그런데 그 모자들이 모두 상상이라 더 신기했다. 나도 주인공처럼 멋진 내 물건을 상상해 보고 싶다. 사람들이 이 책처럼 모두 모자를 쓰고 다니면 참 재미있을 거다.

국내도서 > 어린이 > 1학년
국내도서 > 어린이 > 2학년
국내도서 > 그림책 > 다른 나라 그림책

공상 속으로!
엄마, 아빠 사랑해요
따뜻한 책
나도 사랑을 느껴요
상상력을 키우는 책

놀이터는 내 거야
조세프 퀘플러 글·그림, 권이진 옮김
소리 산책
폴 쇼워스 글, 알리키 브란덴베르크 그림, 문혜진 옮김
고래가 그물에 걸렸어요
로버트 버레이 글, 웬델 마이너 그림, 이정모 옮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