뚝딱뚝딱 누리책 11

으르렁 아빠

알랭 세르 글, 브뤼노 하이츠 그림, 이하나 옮김 | 그림책공작소
으르렁 아빠
정가
15,000원
할인가
13,500 (10% 1,500원 할인)
마일리지
675 (5% 적립)
출판정보
발행일 : 2016년 12월 30일 | 페이지 : 40쪽 | 크기 : 28.7 x 28.7cm
ISBN_13 : 979-11-86825-10-5 | KDC : 860
독자 평점
전문가 평점 | 판매지수 550 | 독자 서평(0)
엄마와 아기의 운명적 만남
세상 모든 아이와 엄마를 위한 그림책
엄마는 알까?
항상 으르렁대는 늑대를 통해 거짓 권위를 통렬히 비판하는 철학그림책입니다. 숲속 모든 생물들은 이 늑대를 무서워했어요. 늑대는 가족에게까지도 겁을 주고 그것을 즐겼지요. 항상 무시무시한 검은색 옷을 입고 검은색 장갑과 장화도 신었어요. 이대로 당하고 있을 수만 없었던 늑대 가족은 어느 날 조용조용 계획을 세워요. 으르렁 아빠의 진짜 모습은 무엇일까요? 늑대 가족은 앞으로 행복할 수 있을까요?
알랭 세르(Alain Serres)
1956년 비아리츠에서 태어났습니다. 1970년대에 베르사이유에서 학생들을 가르치면서 동화를 쓰기 시작했습니다. 글을 통해 어린이의 마음을 표현하는 것과 어린이들이 보다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 것이 바람입니다. 프랑스 국립 문예 진흥원과 어린이 책 전문가들로부터 좋은 작가로 여러 차례 선정되었고, 특히 어린이들이 직접 뽑은 좋은 작가로 선정되었습니다.『빵, 버터, 초콜릿』『웃음을 팝니다』『작은 사람』등을 썼습니다.
브뤼노 하이츠(Bruno Heitz)
프랑스의 셍 레미 드 프로방스에 살면서, 어린이들을 위한 책을 만들고 있습니다. 글솜씨도 뛰어나 오래 전부터 어린이들을 위해 직접 글을 쓰고 그림을 그리고 있습니다.『작은 시민』『고라니의 달리기 경주』『해마의 잔치』『힘센 코뿔소』『꼬마 코끼리』들에 그림을 그렸습니다.
이하나
대학에서 불문학을 전공했습니다. 어른이 된 후 그림책의 매력에 빠져 지금은 외국의 재미난 어린이책을 한국에 소개하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모두를 두려움에 떨게 한 어느 늑대 이야기
거짓 권위를 통렬히 비판하는 철학그림책

모두에게 무섭게 보이고 싶은 검은 늑대

항상 으르렁대는 검은 늑대가 있었습니다. 모두가 그를 무서워했어요. 편지를 전해 주는 우체부 늑대, 아픈 곳을 치료하는 의사 늑대, 용감한 군인 늑대도 두려움에 떨었지요. 무시무시한 숲 속 어둠의 괴물들조차 검은 늑대를 무서워했습니다. 심지어 가족인 아내와 사랑스러운 딸, 세 아들까지도 말이지요. 그럴 수밖에요! 검은 늑대는 집에서도 무시무시한 검은색 옷을 입고 항상 으르렁거렸거든요. 하지만 아이들은 이대로 가만히 있을 수 없었습니다. 어느 날, 아이들은 잠든 아빠에게 살금살금 다가가서 검은색 장화를……. 과연 으르렁 아빠의 진짜 모습은 무엇일까요? 늑대 가족은 앞으로 행복할 수 있을까요?

가면을 벗은 으르렁 아빠의 진짜 모습
검은 늑대는 가족들에게도 무섭게 보이고 싶은 아빠였습니다. 그래서 집에서도 절대 검은 옷을 벗지 않고 항상 으르렁거렸지요. 아내와 아이들이 무서워하는 모습을 보며 자신의 위치를 인정받고 싶어 했습니다. 낮잠을 잘 때 아이들에게 노래를 부르라고 명령하는 모습은 비틀린 권위의 옷을 껴입은 어른들의 모습을 적나라하게 보여 주지요. 하지만 으르렁 아빠가 알지 못한 게 있습니다. 바로 거짓으로 만든 힘은 오래가지 못한다는 사실입니다. 으르렁 아빠는 아이들에 의해 드러난 자기 진짜 모습을 쉽게 인정하지 못합니다. 칠장이, 의사, 철물상 늑대에게 달려가 계속 거짓 모습을 꾸미려고만 하지요. 으르렁 아빠가 절망 속에서 뛰어다니는 모습은 우스꽝스러움을 넘어 가여워 보이기까지 합니다. 여기서 주목해야 할 점이 있습니다. 이 작품에 등장하는 어른들은 모두 뭔가를 꾸미는 거짓에 익숙해져 있다는 것이지요. 거짓된 권위는 어느 한 사람의 바람에서만 나오지 않습니다. 이를 무기력하게 방조하거나 적극적으로 돕는 사람들의 암묵적인 동의에서 완성되는 것입니다. 촛불처럼 환한 어느 날, 으르렁 아빠의 진짜 모습을 찾아 주는 이가 순수한 아이들이라는 점은 이 시대를 사는 우리에게 특히 많은 것을 시사합니다.

강렬한 색채 속에 담긴 선명한 메시지
〈으르렁 아빠〉의 색채 대비는 강렬함만큼이나 주제를 선명하게 보여 줍니다. 이 책에서 검은색은 거짓 권위를 상징합니다. 선명한 노랑, 빨강, 파랑, 분홍색은 자유와 순수, 다양성 등이겠지요. 그렇지만 검은색은 모든 색을 섞어야 만들어지는 색깔이기도 합니다. 어쩌면 여러 색을 포용하고 안을 수 있어야 진짜 검은색이 완성되는 것 아닐까요? 유독 큰 판형에 극적인 구도로 그려진 그림 역시, 검은 늑대의 위압적인 모습부터 다채로운 색상을 더욱 선명하게 살려내며 주제를 잘 보여 줍니다. 이 책 〈으르렁 아빠〉를 통해 가족들에게 권위적인 아빠, 주변에서 항상 인정받고 싶어 하는 우리, 그리고 사회를 두루 아울러야 하는 자리에 있는 모든 사람들이 진짜 자기 모습과 본색에 대해 생각해 보면 좋겠습니다.
국내도서 > 유아 > 5-6세
국내도서 > 그림책 > 다른 나라 그림책

아빠랑 같이 읽어요
생각이 크는 책
지혜로운 책
평화가 좋아요

시간 상자
데이비드 위즈너 지음
들꽃 아이
임길택 글, 김동성 그림
낙원섬에서 생긴 일
찰스 키핑 글·그림, 서애경 옮김

학교의 보물은 우리야
알랭 세르 지음, 페프 그림, 김미선 옮김
소년, 지구별을 보다
얀 아르튀스 베르트랑 외 사진, 알랭 세르 글, 자위 그림, 윤미연 옮김
휠체어를 탄 꼬마 영화 감독
알랭 세르 지음, 페프 그림, 김미선 옮김

돌고 도는 돈
발레리 기두 지음, 브뤼노 하이츠 그림, 김예령 옮김
지구를 살려 줘!
실비아 바이스만 지음, 브뤼노 하이츠 그림, 조현실 옮김
지구를 살려 줘!
실비아 바이스만 지음, 브뤼노 하이츠 그림, 조현실 옮김

내 친구 어디 있어요?
베르나르두 카르발류 글‧그림
박수 준비!
마달레나 마토소 지음, 민찬기 옮김
로켓 펭귄과 끝내주는 친구들
예쎄 구쎈스 글, 마리예 톨만 그림, 김서정 옮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