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비잠 아기그림책

펭귄 뒤에 누구?

뱅상 마티 지음, 박선주 옮김 | 보림
펭귄 뒤에 누구?
정가
9,500원
할인가
8,550 (10% 950원 할인)
마일리지
428 (5% 적립)
출판정보
발행일 : 2017년 06월 30일 | 페이지 : 10쪽 | 크기 : 15 x 15cm
ISBN_13 : 978-89-433-1066-0 | KDC : 860
독자 평점
전문가 평점 | 판매지수 600 | 독자 서평(0)
우리는 꽃씨
두려워도 기다릴 테야!
꽃이 피었습니다
아이들이 처음 만나는 그림책으로 좋을 나비잠 아기그림책입니다. 아이들은 좋아하는 숨바꼭질처럼 이 책도 뒤에 있는 그림이 숨어 있습니다. 한 장 한 장 넘길 때마다 새로이 나오는 그림은 아이들의 집중력과 창의력을 키워 줄 것입니다. 두툼한 두께로 장을 넘길 때마다 소리가 나고, 라운딩 처리가 되어 안전합니다.
뱅상 마티(Vincent Mathy)
1971년 벨기에에서 태어났습니다. 어린이 책의 일러스트레이션과 만화를 그립니다. 한국에 소개된 책으로는 『암탉 뒤에 누구?』 『코끼리 뒤에 누구?』가 있습니다.
박선주
대학에서 불어불문학을 공부하고 잡지사 기자를 거쳐 현재는 그림책 만드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쓴 책으로 『위로의 디자인』(공저), 『그림으로 말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뒤뚱뒤뚱 펭귄은 어디에 살까요?
빙하가 있는 먼 곳, 그리고 추운 곳
이제부터 펭귄 친구들을 한 명 한 명 불러보아요

“안녕, 동물 친구들!” 북극의 귀염둥이 동물들을 만나보세요

우리 아기들이 좋아하는 북극의 동물들이 다 모였어요. 귀여운 펭귄 뒤로 차례차례 등장하는 여섯 마리 동물들은 누구일까요? 몸매가 귀여운 ‘굼실굼실’ 바다표범, 늠름한 자태 ‘자박자박’ 늑대, 위풍당당 ‘성큼성큼’ 북극곰, 기다란 다리로 ‘또각또각’ 걷는 순록 그리고 기다란 이빨이 멋진 ‘데구루루’ 바다코끼리가 바로 그 주인공들이지요. 우리 아이들이 멀고 먼 북극까지 여행할 수는 없지만, 책 속에서, 만화나 영화 속에서, 엄마의 이야기 속에서 자주 만나게 될, 사랑스럽고 친근한 동물들을 만나 보아요.

“뒤에 누구? 까꿍!” 엄마랑 동물 친구랑 숨바꼭질 놀이, 몸놀이해요
바다표범 뒤로 보이는 멋진 갈색 긴 꼬리는 누구 것일까요? 늑대 뒤로 보이는 포송포송한 이마는 누구 것이고요? 숨바꼭질은 아이들이 시대를 넘어 사랑하고 즐기는 고전적인 놀이입니다. 어른 손바닥만 한 이 보드북의 각 장은 각기 다른 동물들의 형태를 따라 만들어졌어요. 그래서 각 동물 뒤로는 그다음 동물에 대한 힌트가 살짝 보이지요. 아기들은 예상과 기대 속에 책장을 넘기며 동물을 발견하는 재미를 즐깁니다. 아기들은 이렇게 책 속의 동물 친구들과 함께 숨바꼭질 놀이를 하며 자연스럽게 동물의 이름뿐 아니라 동물의 특징도 익혀 갑니다. 또한, 영유아 아기들은 보통 엄마와 함께 책을 읽고 놀지요. 그 점을 고려하여 짧은 글도 엄마가 풍성한 재미로 읽어 줄 수 있도록 쓰여 있어요. ‘굼실굼실, ‘또각또각’처럼 반복이 있는 의태어와 ‘뒤에 누구?’가 계속해서 반복되는 문장 구조는 엄마와 아기가 읽고 즐기기에 좋지요. 또한, 북극에 사는 동물들이라 실제로 잘 볼 수는 없지만 이렇게 책을 통해 영유아기에 여러 동물을 알아가는 것은 무척 중요하지요. 영유아들은 말로 표현할 수는 없지만 영유아기 때 보았던 이미지들을 머릿속에 잘 저장해 두고 있답니다.

“짝!” 책장을 넘길 때마다 소리가 나는 오감만족 짝짝이책
영유아 아기들은 책을 볼 뿐 아니라 물고 빨고 손 안에서 장난감처럼 가지고 놉니다. 그래서 이 책은 유럽연합의 안전기준 인증을 받고 동물 형태를 따라 모서리를 모두 둥글게 굴렸습니다. 하지만 조금 더 특별한 점이 있어요. 바로 ‘짝짝이책’이라는 점입니다. 한 장 한 장이 통통하게 만들어져 세게 책장을 넘기거나 두 장을 맞부딪치면 ‘짝!’ 하고 소리가 납니다. 아이들은 그림책을 읽으며 정서적, 지식적으로 새로운 세계에 눈을 뜨는 동시에 물리적인 측면에서 오감을 키워 나갑니다. 《펭귄 뒤에 누구?》
는 북극에 사는 동물들의 특징을 잘 살려 꼭 만나보고 싶을 정도로 사랑스러워요. 동물 형태 모양의 모서리와 책장을 넘길 때 나는 ‘짝!’ 소리 덕분에 시각적으로뿐만 아니라 촉각적, 청각적으로도 영유아들에게 흥미를 불러일으킨답니다.
국내도서 > 유아 > 0-2세
국내도서 > 그림책 > 다른 나라 그림책
국내도서 > 그림책 > 주제별 그림책 > 창의력 키우기

그림책과 처음 만났어요
호기심이 생겨요

펭귄 체조
사이토 마키 글·그림, 박숙경 옮김
우리 아기 첫 색깔
김지연 글·그림
우리 아기 첫돌
김지연 글·그림

코끼리 뒤에 누구?
벵상 마티 글‧그림, 박선주 옮김
암탉 뒤에 누구?
벵상 마티 지음, 박선주 옮김
트럭 뒤에 누구?
뱅상 마티 지음, 박대진 옮김

갯벌이 좋아요
유애로 글·그림
사과가 쿵!
다다 히로시 지음, 정근 옮김
누구 그림자일까?
최숙희 글·그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