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삶의 주인이 되기 위해 지금 던져야 할 6가지 질문

10대, 나의 발견

윤주옥 외 5인 지음 | 글담출판사
10대, 나의 발견
정가
13,000원
할인가
11,700 (10% 1,300원 할인)
마일리지
585 (5% 적립)
출판정보
발행일 : 2017년 08월 22일 | 페이지 : 221쪽 | 크기 : 16.5 x 21cm
ISBN_13 : 979-11-86650-37-0 | KDC : 190
독자 평점
전문가 평점 | 판매지수 500 | 독자 서평(0)
능청스런 웃음 가득!
좌충우돌 심부름은 아이들의 홀로서기
심부름 가는 길
주체적으로 자신을 발견하도록 도움을 주는 책입니다. 6가지 인문학 주제를 통해 진정한 나를 찾아봅니다. 주체적으로 살아가는 일은 다 자란 어른도 어렵습니다. 자격증을 따고, 스펙을 쌓아 회사를 다니는 것이 좋은 삶의 모습일까요? 나만의 삶을 찾고, 또 그것을 위해 빨리 노력한다면, 더 즐겁고 좋은 삶을 살아갈 수 있고 사회에도 도움이 되겠지요. 6명의 저자가 각기 다른 학문과 주제로 10대 아이들에게 나를 발견하는 방법을 알려 줍니다. 아이들이 이해하기 쉽게 여러 예를 들어 설명한 글은 읽기에 편하고, 이야기 하나가 끝날 때마다 아이들이 직접 써 볼 수 있는 장도 마련되어 있습니다.
윤주옥
서강대학교 영문학과 졸업 후 미국 메사추세츠주립대학에서 중세 영문학으로 박사학위를 받았습니다. 2011년부터 2016년까지 연세대학교 인문학연구원에 있었으며, 현재 서강대학교에서 영문학을 가르치고 있습니다.
어른이 되어도 길을 잃지 않는 방법, ‘자기 발견’
‘내 꿈이 뭐지?’ ‘내가 좋아하는 것은?’ ‘나에게 맞는 직업은 무엇일까?’
자유학기제를 충실하게 보내기 위해서는 ‘나’부터 알아야 합니다


대학생이 되어도, 취업을 해도 자신이 무엇을 원하는지 모르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늘어만 가는 ‘대2병’ ‘사회초년생 퇴사율’이 그 증거이죠. 그러니 어른이 되기 전에 ‘나’를 들여다보고 발견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물론 자유학기제 덕분에 수많은 청소년들이 비슷한 노력을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내가 무엇을 좋아하는지’ ‘자신의 꿈은 무엇인지’ ‘자신이 어떤 사람인지’부터 알아야 자유학기제를 충실하게 보낼 수 있습니다.
《10대, 나의 발견》은 그를 도와주기 위해 여섯 가지 인문학 주제를 다룹니다. 누군가는 문화학을 통해서, 누군가는 철학을 통해서, 누군가는 글쓰기를 통해서, 누군가는 언어학과 뇌과학을 통해야만 자신을 찾아가고 ‘새로운 나’를 발견할 수 있을 테니까요. 청소년 여러분이 아무쪼록 자기 발견으로 향하는 여섯 개의 길을 통해 자신에게 한 발짝 더 다가갈 수 있길 바랍니다. 그 길에 도움이 되도록 글을 읽고 관련 활동을 해볼 수 있는 자유학기제 활동 코너, <스스로 해보는 나의 발견>도 수록했습니다.

[ 출판사 서평 ]

어른이 되어도 자신이 무엇을 하고 싶은지 모르는 사람이 많아요
하지만 자기 발견을 미룬 결과는 언젠가 돌아오기 마련입니다.


요즘 20대 사이에서 ‘대2병’을 겪는 학생들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대2병은 대학교 2학년생들이 ‘앞으로 어떻게 살아가야 할까?’를 고민하며 겪게 되는 무기력증과 우울증을 일컫는 신조어예요. 우리나라 교육은 무작정 대학에 가라고 합니다. 대학에 가면 모든 고민이 해결된다는 식으로 말하며 공부부터 하라고 하죠. 무엇을 위해서 대학을 가야 하는지, 대학에 가서 무엇을 해야 하는지는 알려 주지 않습니다. 그러니 그저 취직이 잘된다는 이유로, 또는 부모님이 가라고 해서 그 전공을 선택한 학생들은 난감하기만 합니다. 수능 만점자라고 예외는 아닙니다. 중고등학교 때에는 공부 잘한다는 걸로 자존감을 세우다가 막상 들어간 대학에서 자신보다 잘난 대학생을 마주치면서 열등감을 느끼고 ‘무언가 하고 싶은 욕구’가 사라져만 갑니다. 어떠한 일에도 끌림을 느끼지 못하는 청춘이 되어 가지요. 취직만 하면 괜찮아질까요? 아닙니다. 최근 신입사원의 3년 이내 퇴사율은 점점 높아지고 있으며, 퇴직 사유 중 가장 큰 원인이 적성문제(49.1%)라고 합니다.(출처: 한국경영자총협회) 그렇게 자신이 무얼 좋아하는지 모른 채로 그저 남들이 좋다고 하는 회사에 들어갔다가 오히려 좌절만 겪는 청춘들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어떠한 꿈에 대해서 차근차근 단계를 쌓아가는 과정을 배운 적이 없는 아이들, 이들을 위해 정부는 2016년부터 중학교 자유학기제를 전면 시행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여러분은 자유학기제에 어떤 활동을 주로 하고 있나요? 혹시 무수히 많은 직업 체험을 하면서 생활기록부에 기입할 사항만 늘리고 있지는 않나요? 아무리 경험하지 않으면 모른다고 하지만 자신이 정말로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는 직업 체험을 통해서 온전히 알 수 없습니다. 그 전에 자신이 어떤 사람인지, 자신이 하고 싶은 그 직업에 적합한 사람인지, 무엇보다 자신이 무엇을 좋아하는 사람인지 알아야 하지 않을까요? 10대에게 진정으로 필요한 것은 그런 겉핡기식 직업체험이 아니라 ‘나를 아는 것’, 즉 자기 발견입니다.

★연세대 인문학연구원, 청소년 정체성 찾기 프로젝트★
여섯 가지 인문학 주제를 통해 다각적으로 살펴볼 ‘나’
자유학기제를 고민하는 부모와 청소년을 위한 활동코너 수록


사회는 우리에게 종종 그럴듯하고 멋있어 보이는 것들, 예를 들면 학벌, 재력, 권력 등을 삶의 답으로 제시합니다. 물론 누군가에게는 그것이 인생의 답이 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모두에게 그 답이 똑같을까요? 모든 사람에게는 저마다의 정답이 있습니다. 사람마다 ‘나의 모습’이 다르기 때문입니다.
이에 연세대학교 인문학자들은 뜻을 모아 ‘나’에 대해 다각적으로 접근하는 청소년 강좌를 열었습니다. 심리학을 통해서는 아리송한 사람의 마음을 과학적으로 연구하고 객관적인 결과를 얻을 수 있음을 보여 줬습니다. 문화학은 일종의 ‘거리 두기’를 통해 한국이라는 틀에서 벗어나 ‘있는 그대로의 나’를 볼 수 있도록 도와줬습니다. 언어학은 자신의 말을 통해 ‘내가 왜 그렇게 생각하는지’ 생각해 볼 수 있게 하고, 국문학은 글쓰기를 통해 자신의 남다름을 발견하고 끌어안도록 이끌었지요. 마지막으로 철학은 ‘나’를 향한 질문 하나만으로도 얼마든지 미래와 역사가 바뀔 수 있는 사례를 보여 주며 자기발견의 중요성을 말했습니다. 그리고 그 인기 강좌들은 이제 더 많은 청소년들이 자기 발견을 시도하고 자기만의 답을 찾을 수 있도록 《10대, 나의 발견》으로 발간됐습니다.
이 책은 자신들이 소개하는 자기 발견법을 정답처럼 권하지 않고, 스스로 자신의 답을 찾아가도록 이끕니다. 읽는 것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직접 자기발견을 시도해볼 수 있도록 <스스로 해보는 나의 발견> 활동 코너도 마련했습니다. 이 책을 통해서라면 어떤 청소년들도 ‘나’에 한 발짝 다가갈 수 있을 것입니다.

※ 사람마다 다른 ‘나’, 여섯 가지 인문학 주제를 통해 찾아볼까요?

인문학, 문학 작품으로 깨닫는 ‘자기 발견의 필요성’
심리학, 뇌과학으로 분석하는 ‘자신도 모르는 속마음’
문화학, 다른 문화를 통해 새롭게 만나는 ‘있는 그대로의 나’
언어학, 말을 통해 살펴보는 ‘나의 사고방식’
국문학, 글쓰기로 끌어안는 ‘또 다른 나의 모습’
철학, 질문으로 풀어보는 ‘나의 미래’
들어가며
나를 발견하러 여행을 떠나 볼까요?

Chapter 01 인문학
내 삶의 주인이 되기 위한 첫걸음
‘나’의 발견
누구나 ‘나’를 발견하는 것은 어려워요
내 마음은 왜 알기 힘들까요?
자기 발견을 미루면 어떻게 될까요?
‘나’에게서 도망치기는 불가능해요
자기 발견은 단숨에 완성할 수 없어요

Chapter 02 심리학
뇌를 분석하면
‘몰랐던 나의 마음’을 알 수 있어요
심리학은 어떤 학문일까요?
심리학은 어떻게 ‘나’를 보나요?
‘지금의 나’를 만든 것은 ‘기억’이에요
경험이 중요한 진짜 이유

Chapter 03 문화학
다른 문화를 통해 멀리 보면
‘있는 그대로의 나’를 볼 수 있어요
다른 문화 속 ‘나’를 왜 알아야 할까요?
‘서양의 나’와 ‘한국의 나’는 정말 다를까요?
서양 문화의 뿌리, 고대 그리스
‘서양의 주체적인 나’를 만들어 낸 기독교
‘거리 두기’를 통해 발견하는 진짜 나의 모습

Chapter 04 언어학
내가 사용하는 말을 살펴보면
‘나의 사고방식’을 알 수 있어요
언어란 무엇일까요?
언어는 나의 사고에 영향을 끼쳐요
외국어를 서투르게 배우면 정체성이 흔들려요
말은 왜 잘해야 할까요?

Chapter 05 국문학
글쓰기로
‘또 다른 나’를 만나 보아요
나를 표현할 때 배제되는 나의 또 다른 모습
남다른 건 잘못된 게 아니에요
낯선 나의 모습, 어떻게 해야 할까요?
이야기가 갖고 있는 ‘돌봄의 힘’
나를 발견하고 보듬는 글쓰기

Chapter 06 철학
올곧은 질문 하나가
‘나의 미래’를 바꿔요
언제부터 ‘나’에게 질문을 했을까요?
오늘날 사회의 표본, 18세기 영국 사회
18세기 철학자들의 첫 질문, 나는 누구일까요?
나는 어떻게 해야 행복해질 수 있을까요?
역사와 미래를 바꾸는 원동력, 자기 발견
국내도서 > 사회 탐구 > 철학
국내도서 > 부모를 돕는 책 > 부모 노릇 > 육아

청소년, 청소녀용

선생님도 모르는 과학자 이야기
사마키 다케오 글, 윤명현 옮김, 원혜진 그림
선생님도 모르는 지리 이야기
세계박학클럽 글, 윤명현 옮김
선생님도 모르는 우주 이야기
라이너 괴테 글, 신혜원 옮김, 손영운 감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