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도 고양이야!

갈리아 번스타인 지음, 서남희 옮김 | 현암주니어
나도 고양이야!
정가
11,000원
할인가
9,900 (10% 1,100원 할인)
마일리지
495 (5% 적립)
출판정보
발행일 : 2017년 08월 05일 | 페이지 : 40쪽 | 크기 : 21.6 x 26.7cm
ISBN_13 : 978-89-323-7451-2 | KDC : 840
독자 평점
전문가 평점 | 판매지수 550 | 독자 서평(0)
귀여운 잠옷 파티
행복한 잠자리 습관을 길러요
고마워요 잘 자요
고양잇과 동물에 대해 알 수 있는 그림책입니다. 갑자기 고양이가 나타나 사자 호랑이 치타 에게 자신이 그들과 같은 존재라 주장합니다. 사자 호랑이 치타는 왜 고양이가 자신과 다른지 설명하지요. 하지만 공통점도 아주 많은데요? 동물을 분류하는 방법을 알 수 있고, 고양잇과 동물에 대해 알 수 있는 귀여운 그림책입니다.
갈리아 번스타인
이스라엘 출신의 그림책 작가로, 이스라엘군 잡지의 디자이너와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을 시작해 어린이 잡지사에서 일하다가 뉴욕으로 건너와 파슨스 디자인 스쿨에서 일러스트레이션을 공부했습니다. 졸업 후 톰 코디 디자인 회사에서 직물 프린트 아티스트로 일했고, 지금은 뉴욕에서 프리랜서 일러스트레이터로 일하고 있습니다.
서남희
서강대학교에서 역사와 영문학을, 대학원에서 서양사를 공부하고 미국 UCLA Extension에서 TESOL(영어 교수법) 자격증을 취득했습니다. 미국 미시간 주에서 10년간 살면서 Haslett Adult Education의 영어 클래스에서 보조교사, 이스트 랜싱에 있는 ‘한마음 한글학교’의 외국인반 교사 등으로 활발한 활동을 했습니다. 『볕 드는 마루에서 만난 그림책과 작가 이야기』 『꼬마 영어그림책』을 썼고, 『페페 가로등을 켜는 아이』 『마녀에게 가족이 생겼어요』 『별을 헤아리며』 『꿀벌 나무』 『왕의 그림자』『작은 새의 노래』 등의 책을 우리말로 옮겼습니다.
고양이 시몬이 새 친구들에게 인사해요. “안녕? 내 이름은 시몬이야. 나는 고양이야, 너희들처럼!”이라고요. 그런데 시몬의 말을 들은 친구들이 눈을 둥그렇게 뜨더니 다들 푸하하하 웃지 않겠어요? 조그만 고양이가 어떻게 자기들하고 같을 수 있냐고 하면서 말이에요. 하지만 사실 호랑이도 사자도 치타도 모두 ‘고양이’랍니다. 왜일까요?

습성이나 몸의 특징 등 같은 점이 많은 동물을 묶어 ‘○○○과 동물’이라고 합니다. 사자, 치타, 퓨마, 검은 표범, 호랑이, 고양이는 ‘고양잇과 동물’이에요. 고양잇과 동물들은 밤에도 잘 볼 수 있는 눈, 날카로운 발톱, 까끌까끌한 혀, 예민한 수염을 가지고 있답니다. 이와 같은 공통점들을 기준으로 동물을 분류했을 때는 조그만 고양이도 커다란 사자도 모두 ‘고양이’라고 볼 수 있어요.
<나도 고양이야!>의 영어 제목은 ‘I AM A CAT’이에요. 영어로 ‘Cat’은 고양이라는 뜻도 있지만 또 다른 뜻으로 ‘고양잇과 동물’을 통틀어 말할 때 쓰는 단어이기도 하거든요. 이처럼 <나도 고양이야!>는 한 단어에 담긴 두 가지 뜻을 재치 있게 쓰면서 ‘고양잇과 동물’의 특징을 재미있게 풀어낸 그림책입니다. 고양이 시몬 앞에서 우쭐거리는 다른 동물들의 말을 잘 들어 보면 등장하는 동물들의 각각 특징과 고양잇과 동물들의 곧통된 특징을 알 수 있어요. 이야기 끝에 고양잇과 동물들에 대한 간단한 정보를 정리할 수 있는 페이지를 덧붙여 이야기 속 동물들의 말을 한 번 더 곱씹어 볼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국내도서 > 유아 > 5-6세
국내도서 > 그림책 > 다른 나라 그림책

궁금증, 궁금증!

꽃이 핀다
백지혜 지음
우리 조각
김혜숙, 이성도 공동지음
코딱지 백 접시만 주세요!
앙겔 들로누아 글, 카롤린 하멜 그림, 김현희 옮김

내가 엄마고 엄마가 나라면
이민경 글, 배현주 그림
화가 나서 그랬어!
레베카 패터슨 지음, 김경연 옮김
나눔으로 따뜻한 세상을 만든 진짜 부자들
이향안 글, 이덕화 그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