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우솔 작은 어린이 30

아빠는 장난감만 좋아해

서석영 글, 한주형 그림 | 바우솔
아빠는 장난감만 좋아해
정가
9,800원
할인가
8,820 (10% 980원 할인)
마일리지
441 (5% 적립)
출판정보
발행일 : 2018년 02월 14일 | 페이지 : 92쪽 | 크기 : 18 x 25.5cm
ISBN_13 : 978-89-8389-738-1 | KDC : 810
독자 평점
전문가 평점 | 판매지수 500 | 독자 서평(0)
세대 간의 소통
친구와 놀고 싶은 간절함, 신나는 판타지
민율이와 특별한 친구들
아빠가 장난감에 푹 빠진 현우의 이야기를 만나봅니다. 현우네 아빠는 장난감 조립을 하는 것이 취미입니다. 쉬는 날이면 장난감 방에 들어가서 새로운 모델을 조립하고 완성하며 지내지요. 현우는 아빠와 함께 밖에 나가 놀고 싶어도 아빠는 그저 장난감에 빠져 시간을 보냅니다. 친구들은 장난감을 좋아하는 아빠를 둔 현우가 부럽다고 하지만, 실제 현우의 마음은 그렇지가 않은데요. 장난감 때문에 벌어지는 현우네 가족의 다양한 일상이 우리에게 재미를 주는 동화입니다.
서석영
전북 익산에서 태어나 동덕여자대학교 영문과를 졸업했습니다.『지구 수선공 잔디』로 샘터사에서 ‘엄마가 쓴 동화상’을,『오해』로 ‘아동문예문학상’을 받았습니다. 지은 책으로 시집『스케치북』, 동화 『동물대장 엉걸이』『날아라! 돼지꼬리』『세상에서 가장 작은 논』『베 짜는 울 엄마』『파란 닭』 등이 있습니다.
한주형
숙명여자대학교에서 디자인을 전공하고, ‘한겨레 그림책학교’에서 그림책을 공부했습니다. 많은 사람이 다 함께 행복해질 수 있는 따뜻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꿈꾸며 글과 그림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옆집 아이는 로봇』은 처음으로 쓰고 그린 책입니다.
아빠는 장난감 대왕?!
어린이를 위한 장난감 선물 같은 동화!

각박한 삶에 지쳐 가는 어른들이 점점 많아서일까요? ‘아이 같은 어른’을 뜻하는 ‘키덜트’는 그 용어가 생긴 지 채 몇 년이 되지 않았지만, 어느새 하나의 대중문화로 자리매김했습니다. 그렇다면 장난감을 즐기는 ‘키덜트 아빠’는 얼마나 아이의 마음을 잘 이해해 줄까요?
『아빠는 장난감만 좋아해』는 모형 장난감 조립에 푹 빠진 아빠 때문에 갈등을 겪는 가족의 좌충우돌 유쾌한 일상을 담은 창작 동화입니다. 아빠의 지나친 장난감 사랑 탓에 걱정과 고민에 휩싸인 가족의 애환을 아이의 시각으로 밝고 따뜻하게 풀어냈습니다.
장난감을 좋아하는 아빠와 사는 현우를 친구들은 부러워합니다. 하지만 현우는 도리어 그런 아빠 때문에 고민이 많아요. 아빠에게 가족은 안중에 없고, 장난감 때문에 하루에도 몇 번씩 집이 들썩거리니까요. 친구에게 선물한 5천 원짜리 장난감도 다시 받아오라며 아빠는 펄펄 뛰지요. 현우는 이대로 장난감에 아빠를 영영 빼앗기는 걸까요?
장난감밖에 모르는 철부지 ‘아빠’와 가족 사이에서 고민하는 ‘아이’의 모습을 솔직하게 담아내 이야기는 더욱 친근하고 가깝게 다가옵니다. 누구나 흥미롭게 읽을 수 있는 이야기이면서 ‘가족’의 의미를 떠올리게 하지요. 부모에게, 아이에게 서로의 마음을 되돌아보게 하는 선물 같은 동화를 읽고 더욱 따뜻하고 단단한 가족이 되기를 바랍니다.

아빠는 꼭 아빠다워야 할까?

전생에 장난감 나라의 왕이었을까요? 아빠는 장난감 방이 바닥부터 천장까지 장난감으로 가득 차 있는데도 주말이면 어김없이 플라스틱 모형 장난감을 만들고 또 만듭니다. 아빠와 함께하고 싶어 나섰다가, 현우가 실수로 장난감을 망가뜨리자 아빠는 불같이 화를 내지요. 현우는 자신의 마음을 몰라주는 아빠에게 서운한 생각이 듭니다.
서석영 작가는 특유의 필력으로 조금은 이기적이지만 인간적이고 사랑스러운 현실의 ‘아빠’ 모습을 생생히 담아냈습니다. 섬세한 관찰력으로 가족 간 갈등 문제도 현실감 있게 묘사했습니다. 그래서 독자는 쉽게 공감하고 또 공감받으며, 가족의 마음에 더욱 가까이 다가설 수 있습니다.
현우가 남다른 아빠를 이해하며 받아들이는 사이, 독자도 차이를 인정하고 받아들이는 법을 배우게 됩니다. 생김새도 성격도 저마다 다른데, 아빠는 꼭 아빠다워야 할까요? 자신의 부족함을 인정하고 노력하며, 자기 인생을 즐겁게 살아가는 현우 아빠를 바라보며 삶을 긍정적으로 변화시키길 바랍니다.

‘장난감’은 갈등의 원인이자, 연결고리!

날마다 오르는 전셋값 때문에 엄마가 걱정을 한가득 털어놓아도 아빠는 들은 체도 하지 않고 장난감을 만들어요. 다툼이 벌어지고, 현우는 엄마 아빠 사이에서 눈치를 보게 됩니다. 결국 아빠는 부족한 전세금 마련을 위해 가장 아끼던 로봇 태권브이를 떠나보냅니다.
이 책에서 ‘장난감’은 갈등의 원인이자, 아빠와 가족의 마음을 잇는 연결고리이기도 합니다. 이런 흥미로운 설정이 보는 내내 웃음을 주는 동시에, 잔잔한 울림을 전달하지요. 여기에 발랄하고 재치 있는 그림이 이야기를 든든하게 받쳐줍니다.
누구나 동경하던 만화 영웅이 있고, 장난감을 가지고 놀며 행복해하던 때가 있지 않나요? 책을 통해 꿈과 행복이 가득했던 그때를 떠올려 보세요. 아빠를, 아이를, 서로를 이해할 수 있는 좋은 계기를 마련해 줄 겁니다. 서로에 대한 이해와 관심이 소통의 첫걸음이 됩니다.

비로소 일상의 아름다운 비밀들이 눈에 보인다!

할머니는 어린이날 선물로 세 식구에게 장난감 박람회 입장권을 선물합니다. 현우도 엄마도 실망하지만, 전시장에서 장난감을 구경하며 그 어느 때보다 행복한 시간을 보냅니다. 그리고 아빠는 가족 몰래 또 장난감을 사요. 그런데 아빠가 가족에게 공개한 장난감은 아빠가 좋아하는 조립식 모형 장난감이 아닌 현우가 좋아하는 블록이지요.
안정감 있게 펼쳐지는 갈등과 화해의 과정에서 가족에 대한 작가의 깊은 성찰이 돋보입니다. 때로는 서로 상처를 주기도 하지만, 함께 난관을 헤쳐 나가는 사이 가족은 하나가 됩니다. 가족은 존재만으로도 얼마나 소중한가요.
조금 떨어져 들여다보면, 비로소 일상의 아름다운 비밀들이 눈에 보입니다. 모든 행복은 멀리 있는 것이 아니라 바로 옆에 있습니다. 이 책은 평범하지만 그 깊은 진리를 담담히 전달합니다. 항상 곁에 있어 소중함을 몰랐던 ‘가족’의 의미를 생각하게 하지요. 하루하루 삶을 꾸릴 수 있는 것은 가족이 있기 때문입니다.
국내도서 > 어린이 > 2학년
국내도서 > 어린이 > 3학년
국내도서 > 창작 동화 > 우리나라 창작 동화

아빠랑 읽고 싶은 책
엄마, 아빠 사랑해요
재미있는 책

날아라! 돼지꼬리
서석영 지음, 강주영 그림
1학년이 소리내어 읽는 동화
박명희 외 글, 이정규 외 그림
동물대장 엉걸이
서석영 지음, 한지희 그림

옆집 아이는 로봇
한주형 글·그림
엄마는 나한테만 코브라
서석영 글, 한주형 그림
아빠, 안녕히 다녀오세요!
김경옥 글, 한주형 그림

아이고! 아까운 내 된장
임향한 그림, 한돌 옛이야기 연구회 엮음
그 섬에 무슨 일이 있었을까
이창형 지음, 김재홍 그림
은총이와 은별이
강민숙 글, 허주연 그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