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라지 마세요, 도마뱀이에요

퍼트리샤 밸디즈 글, 펠레시타 살라 그림, 김재희 옮김 | 청어람미디어
놀라지 마세요, 도마뱀이에요
정가
12,000원
할인가
10,800 (10% 1,200원 할인)
마일리지
540 (5% 적립)
출판정보
발행일 : 2018년 06월 25일 | 페이지 : 40쪽 | 크기 : 21.6 x 28cm
ISBN_13 : 979-11-5871-075-0 | KDC : 300
독자 평점
전문가 평점 | 판매지수 550 | 독자 서평(0)
세계적으로 인정 받고 이름을 알린 파충류학자 조앤 프록터를 만나봅니다. 조앤은 어릴 적부터 파충류에 관심이 많았어요. 열 살이 되던 해에 파충류를 모으기 시작할 정도였지요. 그렇게 파충류에 대한 열정이 가득했던 조앤은 성장하면서 파충류를 연구하는 학자이자 수의사가 되기로 했어요. 그리고 세상 사람들이 난폭하다고만 여겼던 코모도왕도마뱀에 대한 인식을 바로 세울 수 있게 노력하기도 했지요. 파충류를 사랑했고 항상 용기 있고 멋졌던 조앤 프록터의 이야기를 그림책을 통해 함께 살펴봅니다.
퍼트리샤 밸디즈
어린이를 위한 글쓰기를 좋아하는 과학자입니다. 미국 버클리 캘리포니아대학교에서 분자세포생물학 박사학위를 받고 미국국립보건원에서 일했습니다. 텍사스에서 태어나 지금은 워싱턴 D.C.에 살고 있어요. 이 책은 퍼트리샤의 첫 그림책입니다.
펠레시타 살라
서호주대학교에서 철학을 전공했고 그림은 독학으로 배웠습니다. 여러 편의 만화 영화를 만들기도 했지만 펠리시타가 진짜 하고 싶은 일은 그림책 그리기였습니다. 지금은 남편, 딸과 함께 로마에 살고 있습니다.
김재희
이화여자대학교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하고 중앙대학교 첨단영상대학원에서 영화이론 박사과정을 수료했습니다. '씨네 21'에서 기자로 일했고, 지금은 시와 산문을 쓰고 있어요.
상상력과 용기로 세상을 바꾼 여성들의 이야기
'세상을 바꾼 소녀' 시리즈의 세 번째 책


여성은 남성과 달리 기존의 사회를 다른 시각에서 볼 수 있는 인식론적 자원을 갖고 있습니다. 이것이 창의력이지요. 여자 어린이에게 이를 일깨워주는 것은 사회적 역량, 어린이의 성장 환경 달려 있습니다. '세상을 바꾼 소녀' 시리즈의 책들은 그런 환경 중 하나라고 할 수 있습니다.
- 정희진 여성학 연구자, 『정희진처럼 읽기』 저자

'놀라지 마세요, 도마뱀이에요'는 20세기 국제적으로 인정받았던 수의학자이자 파충류학자 조앤 프록터의 이야기입니다. 나무 위에서 2년을 버티며 숲을 지켜낸 환경운동가 버터플라이 힐의 이야기를 다룬 '루나와 나', 샌디에이고의 사막 도시에 울창한 공원을 조성한 식물학자 케이트 세션스의 이야기가 담긴 '세상의 모든 나무를 사막에 심는다면'에 이어 '세상을 바꾼 소녀' 시리즈의 세 번째 책입니다.
상상력과 용기로 세상을 바꾼 여성들의 이야기를 소개하는 이 시리즈는 여자 어린이에게 용기를 주며 동시에 어른들도 함께 읽으면 좋을 책입니다. 시대적 한계와 편견에 맞서 우리 사회에 큰 변화를 이끌어낸 용감하고 똑똑한 여성들의 이야기를 만나 보세요.

“우리에겐 여성 과학자 이야기가 더 많이 필요해요!”
파충류를 사랑했던 선구적인 과학자 조앤 프록터 이야기


영국의 파충류학자 조앤 프록터는 우리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인물입니다. 하지만 그녀가 살던 1920년대에 조앤은 세계적으로 유명한 과학자였습니다. 영국 자연사박물관(지금의 대영박물관)의 파충류 학예연구사였으며 런던동물원의 파충류 및 어류박물관을 운영하는 전문가로 세계적인 명성을 얻었지요. 이는 여성이 사회에 진출하고, 특히 관리 감독직을 맡기 어려웠던 당시 사회적 상황에서 여자로서는 매우 하기 힘든 일이었습니다.

조앤은 박물관의 방대한 소장품들을 조사하고, 연구 논문을 출판했습니다. 파충류에 대한 지식이 풍부했을 뿐 아니라 예술적인 재능도 뛰어나 파충류에게 안정적인 환경을 제공해주는 최첨단 전시회장을 디자인, 설계하기도 했습니다. 설계 도면에는 파충류 진료실을 넣었는데 조앤은 악어와 비단뱀처럼 위험천만한 파충류들의 눈과 입을 정교하게 수술하는 것으로도 유명했습니다.

사람들이 “여자가 파충류 회관을 운영하다니, 당신은 어떤 사람입니까?”라고 물어올 때마다 조앤은 그런 질문보다 파충류에 대해 물어봐주길 바랐습니다. 그녀의 파충류에 대한 사랑은, 두려운 존재로 오해받던 이 놀라운 생명체들에 대한 이해의 지평을 넓혀갔습니다. 또한 많은 여성 동물학자들에게 큰 영감을 주었지요.

"놀라지 마세요, 그들은 생각보다 영리하고 온순해요."
조앤과 코모도왕도마뱀의 특별한 우정


조앤은 어릴 적, 공주 이야기를 읽거나 인형을 가지고 노는 대신 도마뱀과 악어에 관한 책을 읽고 그림을 그렸어요. 16살 때는 살아있는 새끼 악어를 선물 받기도 했지요. 조앤은 자신이 돌보는 파충류에 대한 지식이 필요하다고 생각해 자연사박물관의 박사님을 찾아가 이야기를 나누고 공부를 시작하여 과학자로 성장합니다.

자연사박물관에서 연구 업적에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낸 뒤, 런던동물원의 파충류 전문 학예연구사로 임명된 조앤은 그곳에서 아주 특별한 생명체와 만납니다. 바로 코모도왕도마뱀이었죠. 사람들은 코모도왕도마뱀이 사람을 잡아먹고 엄청나게 포악할 거라고 웅성거렸지만 조앤은 그들을 용감하게 연구하여 잘못된 정보를 바로잡는 데 힘썼습니다. 특히 그녀가 설계한 코모도왕도마뱀을 위한 맞춤 회관은 놀랍고도 혁신적인 작품이었습니다.

코모도왕도마뱀 ‘숨바와’와 ‘숨바’는 훨씬 유순했고 영리했습니다. 조앤은 그들과 각별한 사이가 되었고 나중에는 런던동물원을 함께 천천히 산책하기도 했습니다.

읽기 전까지는 알지 못하는 파충류의 매력
과학이나 동물을 사랑하는 아이에게 조앤과 숨바와를 소개해주세요!

우리는 도마뱀, 뱀이라는 말만 들어도 어깨를 움츠리고 소름 끼쳐 합니다. 하지만 이런 두려움은 종종 근거 없는 감정이기도 하지요. 이 책에는 뱀과 도마뱀이 아름답게 그려져 있습니다. 또한 조앤이 활기 찬 이 생명체들을 주의 깊게 돌보는 모습에서 생명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이 책을 다 읽을 때쯤에는 파충류에 대한 거부감과 두려움을 떨쳐낼 수 있을 것입니다.
생물학자나 수의사를 꿈꾸는 아이에게는 더 큰 즐거움을 줄 수 있겠지요. 과학을 주제로 한 이야기나 새로운 것, 특이한 것에 관심이 많은 아이에게도 흥미로운 이야기가 될 것입니다.

특히 과학 분야에서 여성 인물을 다루는 것은 매우 중요합니다. 사회적인 한계와 역경을 뛰어넘어 여성 과학자가 거의 없던 시대에 파충류학자가 된 조앤의 이야기는 많은 여자 아이들에게 용기와 힘을 줍니다.

조앤은 몸이 좋지 않았습니다. 결국 34세라는 젊은 나이에 지병으로 세상을 떠납니다. 하지만 몸이 좋지 않아서 학교를 가지 못하는 날에도 도마뱀을 관찰했고 대학에 진학할 수 없자 자연사박물관에 찾아가 개인적으로 공부를 이어갑니다. 몸이 아픔에도 불구하고 자신이 즐거워하는 일을 열정적으로 해나갔지요.
이 책의 마지막에는 조앤이 휠체어를 타고 숨바와와 산책하는 장면이 등장합니다. 조앤의 삶과 질병에 대한 이야기를 보면 몸이 약하거나 장애가 있는 아이들도 용기를 얻을 수 있을 것입니다.
국내도서 > 유아 > 5-6세
국내도서 > 어린이 > 1학년
국내도서 > 과학 > 동물
국내도서 > 역사/인물 > 휴먼 스토리

궁금증, 궁금증!
더불어 살아요
궁금한 건 못 참아
더불어 살아요

슈렉!
윌리엄 스타이그 글·그림, 조은수 옮김
요리조리 맛있는 세계 여행
최향랑 글·그림
구멍을 주웠어
켈리 캔비 지은이, 이상희 옮김

나의 를리외르 아저씨
이세 히데코 글, 김정화 옮김, 백순덕 감수, 추천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동물병원
다케타쓰 미노루 글·사진, 안수경 옮김
흔들흔들 다리 위에서
기무라 유이치 글, 하타 고시로 그림, 김정화 옮김